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이화의료원, 서울 산업거점 바이오 특화 산학협력 도모서울산업진흥원-이화여대와 인프라 및 기업 지원 역량 등 관계 증진 맞손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이화의료원(의료원장 문병인)은 지난 22일 이대서울병원 대강당에서 서울산업진흥원(대표이사 장영승), 이화여대 산학협력단(단장 반효경)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바이오 특화 서울 산업거점 산학협력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이화의료원이 가지고 있는 우수 의료 인력 및 보유 기술, 서울산업진흥원이 보유하고 있는 산업거점 인프라 및 기업 지원 전문 역량과 이화여대 산학협력단의 연구 인력 및 산학협력 노하우를 접목해 기관의 발전과 관계 증진 등을 위해 적극 협력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협약을 통해 3개 기관은 구체적 협력 사항으로 공동 R&D 및 기술 사업화 추진과 연구 시설 및 장비 등의 활용, 학술 기술 및 각종 정보 교류는 물론 인재양성 및 일자리 창출, 채용 연계 등 여러 사항에서 적극 협력하기로 해 마곡 산업단지를 중심으로 하는 서울시 산업 거점 산학협력 사업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문병인 의료원장은 “산학협력 활동에 있어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두 기관과 함께 이대서울병원이 개원한 마곡을 중심으로 한 산업거점에서 협력 사업을 하는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면서 “업무 협약을 계기로 학술 및 의료 기술 협력 네트워크를 넓혀가는 것은 물론 인재 양성과 연구 분야에서 앞으로 더욱 폭 넓은 교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화의료원은 1887년 설립된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 전문 병원인 보구녀관(普救女館)에 뿌리를 두고 있으며, 지난 2월 강서구 마곡 지구에 기준 병실 3인실과 전체 중환자실 1인실의 새로운 병실 구조를 가진 이대서울병원을 개원하며 이대목동병원과 함께 본격적인 양 병원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