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질병관리본부
질병관리본부, 생명나눔 문화 확산 업무협약 체결장기조직기증원·생명잇기·보건복지인력개발원·간호협회 포함…장기․인체조직 기증 활성화 도모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질병관리본부는 한국장기조직기증원(원장 조원현), 생명잇기(이사장 안규리),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원장 허선), 대한간호협회(회장 신경림)와 3일 생명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이 참여하는 ‘생명나눔인식 개선협의체’를 중심으로 인식 개선을 위한 교육 및 홍보 사업을 본격적으로 진행한다.

 협의체에서는 국민이 생명나눔의 취지와 필요성을 보다 쉽게 이해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하기 위해, 장기․인체조직 기증에 대한 다양한 형태의 교육 콘텐츠를 개발․보급하고 생애주기별 교육도 함께할 예정이다.

 한국장기조직기증원과 생명잇기에서는 기증과 이식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교육 콘텐츠와 영상물 등을 제작․지원하고, 중․고등학생 및 예비 의료인 대상 찾아가는 생명나눔 교육도 진행한다.

 보건복지인력개발원은 보건의료와 사회복지 담당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대한간호협회에서는 간호사를 대상으로 하는 생명나눔 교육 강좌를 개설하여 장기․ 인체조직 기증에 대한 거부감을 개선한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이번에 구성되는 생명나눔인식 개선협의체의 활동이 줄어들고 있는 우리나라의 장기기증을 활성화는 전환점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장기기증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바꿔나가기 위해 다양한 교육과 홍보 사업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