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수질-수량-생태' 통합물관리 훈련 실시수자원공사, 태풍 녹조 등 대비-물관리 통합 취지 살려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올해 홍수기를 대비해 25일부터 26일까지 수질과 수량, 생태 분야의 재해 상황을  통합한 ‘2019 통합물관리 훈련’을 실시한다.

지난해 물관리기본법 제정 이후 변화된 물관리 여건과 재해에 보다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통합물관리’의 취지와 기능을 살려 그간 개별적으로 실시하던 수질과 수량 및 생태 분야 훈련을 하나로 통합하여 실시한다.

이번 훈련은 한국수자원공사가 관리하는 댐과 보 등 전국 57개  수자원 시설을 중심으로, 대형 태풍과 녹조 등 재해상황 발생 시 관계기관 간 합동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125개 지자체와  함께 진행한다.

주요 내용은 ▲대규모 녹조발생 시 녹조 방제 및 댐과 보의 방류량 증가를 통한 ‘녹조대응’, ▲태풍 발생 시 댐, 보의 홍수조절 및  기관 간 ‘대응체계 점검’, ▲‘어류 폐사’ 등 수질사고 발생 시 원인규명 및 사고대응이다.

아울러, 한국수자원공사는 홍수기 전까지 환경부, 국토부, 지자체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축산 분뇨 등 주요 수질 오염원에 대한   점검 조치를 시행해 오염원 유입 사전 차단에 나설 계획이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