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봄 나들이엔 '한 입 간식'으로 가볍게∼식품업계, 주머니에 쏙! 한 입에 쏙! 간편하게 에너지 보충 끝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날이 따뜻해지고 봄꽃이 만개하면서 피크닉이나 캠핑 등 야외 활동이 늘어나고 있다.

온 가족이 함께 봄나들이를 계획하고 있다면 맛과 영양이 풍부한 ‘한 입 간식’을 준비해보자.

야외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한 입 간식’은 소모된 에너지를 빠르게 보충해 활력을 더하고 나들이의 즐거움을 높여줄 수 있다.

복음자리의 ‘바다간식 2종’은 자연건조한 수산물을 바삭하게 볶아낸 뒤 달콤한 시즈닝을 더한 제품이다.

반찬으로 접하던 멸치, 새우를 소포장 파우치 형태로 가공한 영양 간식으로 휴대성이 높아 야외 활동 시 간편하게 챙기기 좋다.

바삭한 식감과 달콤한 맛으로 평소 수산물에 거부감을 느끼는 아이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복음자리 바다간식은 ‘빠삭한 달콤멸치’, ‘빠삭한 달콤새우’로 구성됐다.

2종 모두 복음자리만의 영양설계로 칼슘, 인 등 뼈 건강에 도움을 주는 수산물 원재료의 영양소를 가득 담아냈다. 아이들 영양간식은 물론 어른들 간식으로도 적합하다.

해태제과는 기존 오예스 제품 절반 크기의 ‘오예스 미니’를 선보였다.

한 입에 먹기 좋은 오예스 미니는 기존 제품에 비해 초콜릿 비중이 4% 높지만 수분함량은 동일해 촉촉한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케이크 크림에 형성된 공기 층을 기존 제품보다 10% 이상 늘려 부드러운 식감을 더했다. 케이크 시트에 베인 호주산 마스카포네 치즈는 색다른 맛을 느끼게 한다.

매일유업의 ‘상하치즈 미니’는 한 입 크기로 개별 포장돼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기기 좋은 치즈 제품이다.

한국인이 선호하는 체다치즈와 크림치즈, 모짜렐라를 활용한 ‘칼슘체다’, ‘크림치즈’, ‘스모크 모짜렐라’ 3종으로 구성됐다.

3종 모두 짜지 않고 담백해 온 가족이 즐기기 좋다. 칼슘체다는 한 조각에 우유 반 잔(100㎖)에 해당하는 칼슘 150㎎을 그대로 담았다.

크림치즈는 부드러운 식감, 스모크 모짜렐라는 쫀득한 모짜렐라와 깊은 스모크 치즈의 조화가 특징이다.

팔도는 젤리형 어린이 음료 ‘뽀로로 워터젤리’를 출시했다. 패키지에는 인기 캐릭터 뽀로로를 활용해 친근감을 높였다.

젤리 특유의 탱글탱글한 식감을 살린 것이 장점이며, 비타민 B1과 식이섬유 등의 영양소가 담겨 어린이 영양 간식으로 제격이다.

복숭아와 포도 두 가지 맛으로 구성됐다. 파우치에 안전캡을 적용해 아이들이 뚜껑을 삼키는 것을 방지했다.

안전과 영양, 식품첨가물 사용 여부 등 엄격한 기준을 통과한 제품에만 부여된다는 어린이 기호 식품 품질 인증도 완료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