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복지부
복지부, 추경예산 3486억원 제출미세먼지·민생경제 지원 이슈…사회복지 예산 대부분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국민안전과 민생경제 지원을 위해 총 3486억원의 복지부 소관 추경예산이 편성됐다.

 보건복지부는 24일 미세먼지 대응 등 국민안전 안전 확보, 민생경제 지원을 위한 11개 사업 3486억원 규모로 보건복지부 소관 추경예산(안)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차상위계층, 사회복지시설 거주자 234만 명 대상 마스크 지원을 위해 323억원이 편성됐다.

 이와 함께 장애인복지시설, 지역아동센터, 노인요양시설, 자활센터 총 6680개소 대상으로 공기청정기 설치를 위해 80억원이 배정됐으며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포항시 지진피해 주민 대상 심리치료를 위한 트라우마 치유센터 운영에 5억원이 편성됐다.

 민생경제 지원을 위한 자금도 투입된다. 기초생활보장제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부양의무자 재산 소득환산율을 완화하고, 대상자 확대에 따른 생계급여 및 의료급여 추가 소요 반영을 위해 약 852억원이 편성됐다. 이와 함께 의료급여 미지급금 해소를 위해 533억원이 투입된다.

 노인일자리 3만개 확대 및 일자리 참여기간 연장을 통해 어르신의 사회참여 활성화와 노후생활 안정화 지원을 위해 1008억원이 배정됐으며, 일상생활이 어려운 장애인 대상 활동보조․방문간호 등을 제공하는 활동지원서비스 확대를 위해 114억 원이 배정됐다.

 복지부는 “추경예산안 국회 확정 후 신속한 집행이 가능하도록 철저히 준비하여, 미세먼지로부터 국민 안전을 지키고 민생경제를 지원하는데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