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한독, 알제리 에이티파마사와 케토톱 수출 계약알제리 최대 제약 하이드라팜그룹 계열 에이티파마와 100억 규모 계약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한독(대표 김영진)은 최근 알제리 최대 제약회사인 하이드라팜그룹의(Hydra Pharm Group)의 자회사인 에이티파마(AT Pharma)와 약 100억 원 규모의 케토톱(사진)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에이티파마는 2021년 알제리에서 제품 출시 이후 7년 동안 붙이는 근육통­관절염 치료제 케토톱의 독점 유통과 판촉을 담당한다.

알제리의 케토프로펜 플라스타 시장은 계속해서 성장하고 있으며, 2022년에는 1700만 달러까지 시장이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독은 알제리를 시작으로 하이드라팜그룹과 함께 아프리카와 MENA(중동, 북아프리카) 지역까지 케토톱 수출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한독 김영진 회장은 “케토톱이 1994년 출시 이래 국내 외용소염진통제 시장 No.1 자리를 고수해 온 만큼, 알제리 국민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며, “한독은 이번 에이티파마와 체결한 알제리 수출 계약을 시작으로 케토톱을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인 브랜드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