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수젠텍, 중국 휴먼웰 그룹과 사업협력 추진여성질환 퍼스널케어 ‘슈얼리 스마트’ 현지 판매 및 헬스케어 서비스 공동 협의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바이오 진단 전문기업 수젠텍(대표이사 손미진)은 지난 15일 중국 종합 제약사인 휴먼웰 헬스케어 그룹과 여성질환 퍼스널케어 제품과 관련 사업협력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체결을 통해 양사는 수젠텍이 개발 중인 ‘슈얼리 스마트(Surearly Smart)’ 중국 내 판매 및 해당 제품의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향후 구체적인 사업안을 협의키로 했다.

중국 휴먼웰은 1993년에 설립돼 신경계 의약품, 혈액제제, 전통의약품, 의료기기 등을 취급하는 헬스케어 및 의약품 종합회사로서, 2017년 매출액 154억 위안(약 2.6조원) 영업이익 30억 위안(약 5,149억원)을 달성했고 1997년에 중국 상하이 증시에 상장돼 현재 시가총액은 약 3조원에 달한다. 

20여 개 의약품 및 헬스케어 관련 자회사 보유하고 미국 및 아프리카 등 지역에서 R&D, 유통 및 생산 기지를 설립해 적극적으로 글로벌시장 진출하고 있으며,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에도 관심을 갖고 이번에 수젠텍과 사업제휴를 추진하게 됐다.

수젠텍이 개발 중인 ‘슈얼리 스마트’는 초소형/저전력 분석기술을 기반으로 가정에서 편리하게 질병을 진단할 수 있는 퍼스널케어 제품으로, 반영구적으로 사용이 가능한 소형의 진단기기와 진단시 마다 교체하며 사용하는 일회용 스틱으로 구성돼 있으며, 스마트폰과 연계해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하거나 진단 결과를 활용한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1차적으로 수젠텍은 호르몬 변화에 따른 여성질환들의 예측 및 진단용 스틱을 개발해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추가로 다양한 만성질환들을 진단할 수 있는 스틱도 만들고 있다.

수젠텍의 이정은 부사장은 “헬스케어에 대한 관심과 스마트폰을 이용한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는 중국 시장서 여성질환 퍼스널케어 제품에 대한 수요가 크고, 진단 결과를 활용한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헬스케어 제품 마케팅 사업 등 다양한 사업에 대한 성장성이 높다”며 “중국의 헬스케어 대표 그룹이라고 할 수 있는 휴먼웰과 이번 사업협력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수젠텍은 퍼스널케어 제품 이외에도 국내 유일의 다중면역블롯 진단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자가면역질환, 알레르기, 알츠하이머 치매 등 여러 바이오마커를 동시에 진단해야 하는 질병의 진단 제품과 세계 최초로 혈액으로 결핵을 진단하는 키트를 개발하고 있으며, 지난 4월 14일 코스닥 이전상장을 위한 예비심사를 통과해 공모 절차를 앞두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