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환경운동연합, 우수환경의원 9명 선정이상돈·이정미 의원 3년 연속 선정-전현희·우원식 의원도 이름 올려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운동연합이 2018년 국회 의정활동 평가를 통해 9명의 우수환경의원을 선정했다.

특히 이상돈, 이정미, 이원욱 의원은 3년 연속 우수환경의원에 이름을 올렸으며 이상돈, 이정미 의원은 국토생태 분야와 물순환 분야에 모두 선정돼 2관왕이자 3년 연속 선정됐다.

분야별 우수 환경의원으로는 에너지기후 분야에서 총 다섯 명의 의원이 우수 환경의원으로 선정됐다.

환경운동연합은 ▲김성환(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훈(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김현권(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우원식(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원욱(국토교통위원회) 의원은 원전 축소와 친환경적인 에너지 전환을 위해 다양한 관심과 입법·정책 활동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물순환 분야에서는 ▲이상돈(환경노동위원회), ▲이정미(환경노동위원회), ▲전현희(환경노동위원회), ▲한정애(환경노동위원회) 의원이 선정됐다.

이상돈, 이정미 의원은 영주댐 문제를 지적하고 낙동강 수질개선 대책을 요구하는 등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보였고, 전현희 의원은 4대강사업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자연성회복을 적극적으로 촉구, 한정애 의원은 상수원보호구역의 보전과 댐건설장기계획 개정 법안을 발의하는 등의 집중적인 활동을 벌인데서 높이 평가됐다.

국토생태 분야에서는 이상돈, 이정미 의원이 선정되었는데 두 의원은 흑산도 국립공원 보전에 힘쓴 공로를 인정받았다.

반환경 의원으로는 에너지기후·물순환·국토생태 세 분야에서 총 13명의 의원이 선정됐다.

에너지 정책이 정쟁화된 가운데 9명의 의원은 사실 왜곡을 통해 태양광을 비롯한 재생에너지를 비하하거나 탈원전 정책을 되돌리고 원전 산업을 육성하자며 원전 산업계의 이익을 일방적으로 대변하는 데 앞장섰다고 환굥운동연합은 밝혔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