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환경산업기술원, 환경산업 견인차 '우뚝'국내외 환경기술 사업화 실적 7조 6,000억원 달성-새 비전 선포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창립 10년을 맞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이 환경산업 육성과 환경기술 개발의 견인차로 우뚝서고 있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이달 5일 창립 10주년을 맞아 서울 은평구 환경산업기술원 대강당에서 지난 10년을 돌아보고 미래 비전을 선포했다.

환경산업기술원은 지난 10년간 국내 환경기술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총 1조 6,000억 원을 투입하여 약 7조 6,000억 원의 국내외 환경기술 사업화 실적을 달성했다.

환경산업 육성 분야에서는 국내 환경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며 2009년 당시 연 300억 원 대에 머물던 국내 환경기업 수출실적을 2018년 기준으로 2조 7,000억 원 규모까지 끌어올렸다.

지속가능한 친환경 소비·생산 확대를 위한 환경표지(마크) 인증제품 수를 6,500개에서 현재(2019년) 약 1만 4,700개로 확대하며, 연 3조 3,000억 원의 공공부문 녹색제품 구매실적(2018년 기준)을 달성했다.

환경피해 구제를 위해서는 2014년부터 현재까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총 2,700여 명을 지원하는 등 환경피해 구제제도 운영으로 피해자 구제에 힘썼다.

이런 성과를 바탕으로 이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미래 발전방향을 의미하는 기관 10주년 기념 비전 ‘국민과 함께 미래를 여는 세계적인(글로벌) 환경 전문기관’을 선포했다.

국민, 미래, 세계적인(글로벌) 그리고 전문기관이라는 핵심 단어를 사용하여 모든 국민이 평등하게 누릴 수 있는 환경복지 실현을 위해 국내외 최고 수준의 환경 전문기관으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남광희 원장은 “창립 10주년을 맞은 2019년을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재도약의 원년으로 삼아 국민들이 행복한 환경복지 사회를 만들어가고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세계적인 환경 전문기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