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원주테크노밸리, 한·독 국제협력 포럼 개최글로벌 의료기기 시장 트렌드 고찰과 가치사슬 구축 위한 신기술 분야 공유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유럽 선진 지역에 소재한 기관(독일 프라운호퍼)과의 국제공동연구 프로젝트 활성화, 상용화 지원협력 추진 등 국제협력네트워크 기반 구축을 위한 자리가 마련됐다.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원장 백종수)는 15일 강원테크노파크(원장 김성인)와 연세대 의공학부(세부책임자 김한성 교수)와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 308호에서 한국·독일 디지털 헬스케어 국제협력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글로벌 의료기기 시장 트렌드 고찰과 가치사슬 구축을 위한 신기술 분야 공유를 목적으로 국내 최대 의료기기전시회인 ‘KIMES 2019’의 부대행사로 진행됐다. 이날 한·독 디지털 헬스케어 국제협력포럼에는 의료기기 관련 기관과 병원, 학계 관계자 및 기업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백종수 원장은 개회사에서 “디지털헬스케어 분야에서의 연구현황을 직접 듣고 이를 통해 한국 의료기기 산업의 발전방향과 연구협업 방안을 찾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라며, 오늘 이 자리를 통해 한국 의료기기 산업의 발전방향과 연구협업 방안을 찾을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날 포럼의 주요 연사로는 독일 작센주 프라운호퍼 연구소와 연세대 의공학부 연구관계자들이 직접 참석해 ‘4차산업혁명에서의 의료기기 발전방향’을 주제로 디지털헬스케어 동향, 디지털의학에서 생체재료의 특성 분석과 환자데이터베이스 구축을 위한 분석법 등을 발표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100여명의 의료기기 유관기관 및 병원, 학계 관계자들은 “디지털헬스케어 분야에서 함께 논의돼야할 연구협력 방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자리가 마련돼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와 원주시는 독일 프라운호퍼 연구기관과 2009년에 국제공동연구센터 유치를 위한 파트너로써 협력해왔으며, 그 후 공동연구개발 기술의 사업화와 창업기반 조성을 위한 노력을 이어왔다.

2015년에는 Medical Device Joint Lab 공동연구센터 독일 현지를 설립해 심층적인 네트워크를 진행했으며, 이번 행사는 프라운호퍼에서 디지털헬스케어 및 의료관련 세라믹 소재분야의 연구협력을 위해 작년 9월에 진행된 국제협력포럼의 후속 포럼으로써 기획됐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