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차광렬 차병원그룹 소장 생식의학 세계학회서 기조강연유럽·미국 생식의학회서 ‘생식·신경질환 줄기세포 성과’ 소개…차바이오텍 등 임상 결과도 공유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세계 생식의학분야 양대산맥인 유럽-미국 생식의학회 학술대회에서 차광렬 차병원그룹 글로벌종합연구소장이 기조강연에 나서 주목받았다.

차광렬 글로벌종합연구소장은 미국 뉴욕에서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과 유럽 생식의학회가 공동으로 개최한 ‘2019 Best of ESHRE& ASRM’에서 ‘생식 및 신경질환에 있어서의 줄기세포(Stem Cells in Reproduction and Neurological Diseases)’라는 제목으로 기조강연을 했다.

차광렬 연구소장의 기조강연 모습.

‘Best of ESHRE &ASRM’은 전세계 생식의학분야의 양대산맥으로 꼽히는 유럽생식의학회(ESHRE)와 미국생식의학회(ASRM)가 2014년부터 공동으로 개최하는 학술대회다.

차광렬 연구소장은 강연에서 배아 발생부터 성체에 이르기까지 생식기관에서 발생하는 여러 종류의 줄기세포를 설명하고 각각의 줄기세포를 이용해 전세계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임상시험 현황을 정리해 소개했다.

특히 ▲배아줄기세포를 활용한 황반변성 치료 ▲태아중뇌 유래 신경전구세포를 이용한 파킨슨병 치료 ▲제대혈 줄기세포를 이용한 뇌성마비 치료 등 차병원과 차바이오텍에서 진행하고 있는 파이프라인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난치성 신경계질환의 치료를 위한 기초연구 및 임상시험 결과도 공유했다. 

이외에도 세계 최초 유리화 난자동결보존법 개발, 동양 최초 난자 내 정자 직접 주입법에 의한 분만 성공 등 생식의학 분야 연구성과와 차병원그룹이 주력하고 있는 체세포복제 배아줄기세포에 대한 그동안의 연구결과와 최근 논문으로 발표한 체세포복제 배아줄기세포 성공률을 3배 이상 높이는 기법도 소개했다.

차광렬 연구소장은 수십 년간 생식의학 및 난임분야 발전뿐만 아니라 줄기세포분야에서 끊임없는 연구를 통해 희귀난치병 치료제 개발에 기여했다. 10차례에 걸쳐 미국생식의학회에서 최우수, 우수 논문상을 수상한 것은 물론 환태평양생식의학회(PSRM)를 창립해 난임과 생식의학 분야의 발전을 이끌었다. 

또 200편 이상의 저널 연구논문 발표와 더불어 200회 이상 주요 학회 특강을 하기도 했다. 지난 2017년에는 미국생식생물학회 특별초청 연자로 참석해 ‘체세포복제 줄기세포가 미래다’라는 제목으로 줄기세포의 미래와 차병원 줄기세포 연구성과에 대해 강연하기도 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병선iwas 2019-03-15 16:34:34

    생명의학을 발전시켜 나가고 있는 차광렬 소장님의 노력은 존경합니다. 돈벌이가 되는 피부과 성형외과 중심이 아니라 기초의학 중심의 차의과대학을 우리나라에 가지고 있다는 자부심으로 차바이오텍이라는 회사에 투자하면서 투자자로서 회사의 연구 파이프라인은 매력적이기도 하고 국익을 위해서 성공해야 한다고 보는데 회사의 경영이 실망스러운 부분이 많습니다. 2019년 3월 19일 오전 9시 주총에 오셔서 최대주주로서 소액주주와 동행의 의지를 보여주시면 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