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협회
CJ헬스케어 케이캡정, 신약개발대상 수상연구책임자 김봉태 부장은 복지부장관 표창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CJ헬스케어(대표 강석희)는 지난달 28일 서울 삼정호텔에서 열린 제20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 시상식에서 대한민국 30호 신약인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성분명 테고프라잔)의 개발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민국신약개발상 대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CJ헬스케어는 케이캡정으로 지난 2016년 기술수출상을 받은 바 있다.

CJ헬스케어 강석희 대표이사(왼쪽)가 신약개발 대상 수상후 한국신약개발조합 김동연이사장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Korea P-CAB’이라는 의미의 케이캡(K-CAB)은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의 주 적응증인 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과 비미란성 위식도역류질환 모두에 허가를 받은 P-CAB(Potassium Competitive Acid Blocker; 칼륨 경쟁적 위산분비 차단제) 계열 신약으로, 지난 해 7월 대한민국 30호 신약으로 허가 받고 이 달 1일 급여 출시됐다.

케이캡정은 ‘빠른 약효발현’과 ‘야간 위산분비 억제’ 등이 특징으로, 하루에 한 번, 1정 복용 시 투여 첫 날부터 최대 위산분비 억제효과를 나타냈다. 또 24시간 동안 위 내 pH를 4 이상으로 유지해 야간 위산 분비 억제 효과를 확인했으며, 안전성도 우수했다.

케이캡정은 지난 2015년 중국 뤄신(Luoxin)과 총 9529만 달러(한화 약 1143억 원) 규모의 기술수출계약을 체결하며 중국 시장에 진출한 데 이어 지난 해에는 베트남 비메디멕스(Vimedimex Medi Pharma)와 수출 계약을 체결, 베트남 시장에도 진출했다.

최근에는 멕시코 카르놋(Laboratorios Carnot)과 멕시코 등 중남미 17개 국가에 케이캡정을 독점 공급하는 약 8400만 달러(한화 약 1008억 원)규모의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는 등 국내는 물론 중국, 베트남, 중남미 17개국 등 전 세계 20개 국가에 진출하며 글로벌 신약으로써 활동 무대를 넓혀나가고 있다.

CJ헬스케어 강석희 대표는 “KOREA P-CAB 케이캡이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위식도역류질환 신약으로 육성해 우리나라의 신약 R&D 역량을 널리 알릴 것”이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같은 날 진행된 '제20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 연구책임자 표창식'에서는 케이캡정 개발 성공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CJ헬스케어 임상의학센터 김봉태 부장이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