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화장품 로드샵에 직원이 없다?이니스프리, 동대문 DDP에 ‘셀프 스토어’ 오픈…자유로운 쇼핑 가능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직원의 도움 없이 자유로운 쇼핑을 하고자 하는 언택트 트렌드 반영해 비대면  화장품 로드샵이 매장 새롭게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가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내 이니스프리만의 디지털 리테일 기술을 집약한 ‘셀프 스토어’를 열었다.

‘셀프 스토어’는 디지털 기기에 익숙한 10~30대 소비자들이 매장 직원의 도움 없이 혼자 쇼핑하고 싶어하는 트렌드에 맞춰 선보이는 첫 매장이다. 

도움이 필요한 고객을 위한 상주 직원이 있지만, 매장 내 첨단 스마트 기기를 적극 도입해 제품 정보와 위치안내, 맞춤형 제품 추천 그리고 셀프 결제까지 직원의 도움 없이 고객 스스로가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매장 내 다양한 디지털 인터렉티브 체험이 가능한 스마트 기기들이 제품 정보 전달력을 높이고, 고객들에게 새로운 구매 경험을 제공한다. 

셀프 스토어에서 선보이는 디지털 인터렉티브 컨텐츠인 ▲‘셀프 카운터’는 무선주파수 인식장치(RFID) 기술을 기반으로 셀프 결제와 자동 포장을 돕는다. ▲‘디지털 쉘프’로 브랜드 체험 영상 시청과 제품 상세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카운셀링 키오스크’를 통해서 진행 중인 이벤트와 할인 행사 소식, 매장 내 제품 위치, 베스트셀러 정보를 제공 받는다. 그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상담원(AI) 챗봇과도 연결이 가능하다.

이 밖에도 몇 가지 디지털 문진을 통해 피부에 맞는 시트팩을 추천하는 ‘시트팩 벤딩 머신’과 피부 상태를 체크하여 피부 타입에 맞는 제품을 추천 받을 수 있는 ‘뷰티톡 미러’도 비치되어 있다

이니스프리 관계자는 “언택트 트렌드와 같이 매장 직원을 대면하지 않고 자유로운 쇼핑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스마트 기기로 운영되는 셀프 스토어를 오픈 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