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한림대일송기념사업회, 제13회 일송상 수상자 선정사회봉사분야 수상자로 이성식 지방소방장·이기범 지방소방교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한림대학교 일송기념사업회(위원장 김용구 한림과학원장)가 제13회 일송상 수상자로 사회봉사분야 이성식 중랑소방서 지방소방장, 사회봉사분야 이기범 강서소방서 지방소방교를 최근 선정했다.

일송상은 한림대학교 설립자로 대학교육과 의학교육, 의료봉사에 평생을 헌신한 고(故) 일송 윤덕선(1921~1996) 박사의 교육철학을 기리기 위해 2006년 제정됐다. 

이 학술상은 의학, 교육, 사회봉사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룬 전문가를 선정해 매년 수여해오고 있다.

이성식 지방소방장

이번 사회봉사분야 수상자인 이성식 지방소방장은 화재, 구조, 생활안전 현장의 최일선에서 제반 임무를 충실히 수행하여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했으며 취약 계층에 기초소방시설을 보급하는 등 안전관리업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사회 발전에 기여했다. 

또한 이성식 소방장은 생활이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 및 봉사활동을 실시했고 크고 작은 재난 현장에서는 치밀하고 민첩한 행동으로 위험을 무릅쓰고 시민을 안전하게 구조해 시민의 귀중한 생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전력을 다했다. 

그는 현장에서 뿐만 아니라 안전을 위한 대비와 홍보에도 큰 공적을 세웠는데 국민들의 안전의식을 높이고자 소방청에서 개최한 ‘국민 생활안전 수기 공모전’에서 금상을 수상했으며, ‘소규모테마형 교육여행 119동행 프로그램’에도 참여해 학생들이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돕는 소방안전문화 정착에 크게 기여했다. 

사회봉사분야 수상자인 이기범 지방소방교는 2013년 5월 13일 소방공무원에 임용돼 현재까지 투철한 사명감과 자긍심, 책임감을 갖고 맡은 바 업무를 완수하는 데 최선을 다해 귀중한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앞장섰다. 

이기범 지방소방교

특히 이기범 소방교는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분야에서 효율적이고 능동적으로 업무를 수행하여 공공의 안녕질서 유지와 시민 복리 증진에 기여한 공적이 매우 크며, 시민을 위한 희생과 봉사정신이 탁월하고  매사에 솔선수범 근면 성실해 많은 동료 직원들의 귀감이 됐다.

그는 사고로 인한 신체적 어려움을 불굴의 의지로 극복한 기적을 일궈내 우리 사회에 큰 감동을 주었는데 서울 강서소방서 화곡119안전센터에 재직한 2016년 7월 26일에 출동하다 낙상하는 사고를 당해 요추 1번이 골절됐고, 이로 인해 생겨난 후유증으로 하반신 불완전마비가 생겼다. 

그러나 그는 특유의 인내와 의지로 재활 치료에 혼신을 다해 지팡이 2개에 의지해 걸을 수 있을 정도로 회복됐고 2018년 4월 2일부터 복직해 다시 시민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3월 8일 오후 1시 30분 한림대학교 국제회의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