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조선대병원, 아시아희망나무재단서 의료장비 기증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조선대학교병원은 21일 병원 10층 회의실에서 ‘아시아 희망나무재단(이사장 아이안과 서정성 원장)’으로부터 ‘환자 감시 모니터 및 Warm Blanket 2종을 기증받았다.

이날 기증받은 ‘환자 감시 장치’는 주로 수술 환자의 호흡과 의식 등 병태를 파악하기 위해 혈압·맥박·심전도 등을 감시하는 모니터로 응급병동 2대, 권역응급의료센터 3대 등 총 5대다.

수술 후 마취 회복환자의 급격한 체온변화를 방지하기 위한 ‘Warm Blanket’은 제1,2,3중환자실에 각각 1대씩 기증되어 환자들의 회복을 돕는데 이용될 예정이다.

이는 지난 12월, 뇌하수체 종양으로 인해 말단비대증과 두통 등 여러 증상을 겪고 있는 캄보디아 출신의 다네응구온(여,39세)의 사연을 전해들은 희망나무재단 서정성 이사장이 조선대병원에 도움을 요청하였고, 뇌종양 전문 의료진의 수술과 치료로 상태가 회복되어 무사히 귀국한 것에 대한 감사 의미로 물품을 기증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