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우수 의료진 10명 영입류마티스내과 신설 등 진료과 협진 확대로 환자 만족도 제고 주력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의료서비스를 강화하고, 진료 수준 향상을 위해 의료진을 대거 영입했다.

병원측에 따르면 류마티스내과, 소아청소년과, 소화기내과, 외과, 정신건강의학과 총 10명의 진료과장이 3월부터 진료를 시작한다. 또한, 3월 이후에도 다수 센터에 의료진을 증원하여 보다 세분화된 진료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류마티스내과 신설로 원인이 불분명한 관절통이나 근육통, 근육염, 혈관염, 통풍 등 류마티스질환에 특화된 진료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신임 의료진에 대한 정보는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홈페이지(http://mediplexsjh.co.kr) ? 의료진/진료과 카테고리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 스마트세종병원 모바일앱, 홈페이지, 방문, 팩스를 통해 진료를 예약할 수 있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오병희 원장은 “각 전문분야별 풍부한 임상경험과 경력을 갖춘 우수한 의료진 영입으로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센터별/진료과별 협진으로 적확한 치료법을 모색할 것”이라며, “지속적으로 내실을 다져 궁극적으로는 환자 만족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