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유통
복산나이스 전국 의약품 물류망 '시동'1050평 규모 울산물류센터 구축…내진설계, 일번번호 완벽 대응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복산나이스가 전국 의약품 물류망을 구축하기 위한 전초기지인 울산물류센터가 완공돼 눈길을 끌고 있다.

복산나이스 울산지점 물류센터 전경

복산나이스(회장 엄태응)는 1050평 규모의 울산지점 물류센터를 완공하고 전국 의약품 물류망 구축을 비롯해 의약품 일련번호 제도 대응, 제 3자물류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이번에 새롭게 완공한 울산 물류센터는 517평 대지에 4층 규모이며 특히 내진 설계와 스프링쿨러 등을 장착해 외부 환경 요인 변화에 큰 문제없이 보다 안전한 의약품 유통을 할 수 있다. 1층은 240평, 2층은 300평 규모이며 3층은 300평으로 의약품 위수탁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울산 물류센터는 약 1만 6000여품목을 취급할 수 있으며 의약품 다빈도 품목은 DPS 시스템으로 저빈도 품목은 DAS 시스템으로 의약품 배송을 진행하고 있다.

복산나이스는 이번 울산 물류센터 구축을 시작으로 전국 의약품 물류망을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복산나이스는 부산본점을 비롯해 동부산지점, 경남지점, 울산지점, 경기도 광주지점에 물류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복산나이스는 일본 의약품유통업체인 스즈켄으로부터 투자를 받은 후 업체 인수합병, 새로운 지점 구축 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중에 있으며 이번 울산 지점 물류센터 구축은 복산나이스에게 전국 의약품 물류망 전진 기지를 구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또한 울산지역에는 대표적인 물류센터가 없는 상황에서 지역적 발전과 함께 지역 의약품 물류를 책임진다는 사명감까지 가지고 있다.

복산나이스 엄태응 회장은 "이번 울산지점 물류센터 구축은 복산나이스에게도 울산지역에도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물류센터 구축으로 일련번호 제도에 대해서는 완벽하게 적응한 만큼 약국, 병의원 거래선에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