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네오펙트, 라파엘 스마트 글러브 센서 미국 특허 등록손가락과 손등 센서 추가 탑재…구부림 정도 및 손목과 아래팔 움직임 각도 측정 인공지능 분석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디지털 재활 솔루션 기업 네오펙트(대표 반호영)는 손 재활 기기인 라파엘 스마트 글러브의 센서 기술에 대해 미국 특허 등록을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라파엘 스마트 글러브는 뇌졸중 등 손 재활이 필요한 환자들이 게임으로 손 재활 훈련을 할 수 있는 디지털 재활 기기이다. 손가락과 손등에 각각 센서가 추가적으로 탑재돼 환자의 움직임을 캡쳐 할 때 각 부위 움직임을 더욱 정교하고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게 됐다.

센서로 측정된 데이터는 라파엘 스마트 재활 솔루션 플랫폼 소프트웨어로 송출된다. 이런 데이터를 바탕으로 손가락의 구부림 정도, 손목과 아래팔의 움직임 각도를 측정하고 인공지능이 분석해 환자 개인 맞춤형 재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세계 최초 인공지능 재활 플랫폼인 B2C 환자를 위한 ‘라파엘 홈’은 미국 스탠포드대학교 메디컬 센터와 임상을 진행해 뇌졸중 환자들의 집에서의 재활 훈련 만족도가 높다는 결론이 나온 바 있다.

또한 네오펙트는 미국에서 라파엘 스마트 재활 플랫폼을 기반으로한 치료사 원격 재활 코칭 서비스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미국 원격진료 이용자 수 확대, 원격진료 관련 법안 마련 확대 등 글로벌 홈 재활 시장이 성장하는 가운데 미국 의료 전문 법인 설립을 통해 B2C 시장 진출을 보다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반호영 대표는 “네오펙트는 CES 2019에 참여하고 미국 유명 미디어에 소개되는 등 미국 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미국 시장을 중점으로 B2C 재활 기기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며 “미국 시장에서의 지속적인 특허 출원으로 해외 시장 진출 및 매출 확대에 기여하려 한다”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