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다국적제약/의료기기
셀루메드, 산자부 부품 기술사업 2단계 사업자 선정롯데케미칼 컨소시엄 참여…척추 고정이 가능한 생체 흡수성 고분자 소재 개발 과제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셀루메드는 최근 자사가 참여한 롯데케미칼 컨소시엄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소재부품 기술개발사업(과제명: 척추고정용 고강도 인체흡수성 폴리글리콜산(PGA)-폴리락트산(PLA) 블럭공중합체 수지 및 수지 복합체 제조기술 개발)의 2단계 사업단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과제는 척추고정이 가능한 생체 흡수성 고분자 소재를 개발하는 과제로 소재는 1단계 기반기술 개발 컨소시엄에 이어 2단계부터 롯데케미칼이 주관해 개발하며, 셀루메드는 롯데케미칼에서 개발한 소재를 검증하고 이를 활용해 최종적인 척추고정용 고강도 체내이식형 의료기기를 만들 예정이다.

롯데케미칼 컨소시엄은 글로벌기업 롯데케미칼을 필두로 셀루메드, 씨케이켐, 한양대, 성균관대, 서울대가 참여해 향후 총 7년간 본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체내에서 일정 기간 유지가 되다가 서서히 녹아 체내에 흡수되는 흡수성 생체 고분자는 전 세계적으로도 손에 꼽을 정도로 공급회사가 많지 않아, 대부분 몇몇 선진국에서 독점하고 있다.

특히 척추에서 견딜 수 있을 정도의 높은 강도를 보유한 생체 흡수성 소재를 개발하는 것은 관련분야 연구자들의 오랜 꿈이기도 하여, 관련 분야에서의 연구는 활발히 진행되고 있지만 아직은 국내에서 사업화가 부진한 상태라는 것이 회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셀루메드는 정형외과 분야 의료기기 개발 업체로 무릎 인공관절에서 골이식재·흡수성 스크류·조직 질환 재생용 단백질·재활기기에 이르기까지, 정형외과 전 분야의 사업을 영위하는 대표적인 바이오 기업이다. 이에 롯데케미칼이 소재 검증 및 공동 연구 기업으로 흔쾌히 받아들인 이유이기도 하다.

장주웅 연구소장은 “세계적인 굴지의 화학 분야 전문 기업의 컨소시엄에 참여하게 되어 사명감과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 7년간 롯데케미칼과의 활발한 공동 연구를 통해 대기업과 중소기업 상생의 좋은 사례를 보여주고 싶다”고 전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