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
척수손상 치료용 줄기세포 '스테미락' 日 조건부 승인7년간 재활환자와 비교해 유효성 확인 때 판매 지속

니프로-삿뽀로의대 공동개발

[의학신문·일간보사=정우용 기자] 일본 의료용구회사인 니프로는 척수손상에 대한 치료용 줄기세포 '스테미락'이 후생노동성으로부터 조건부 승인을 취득했다고 발표했다.

일본에서 척수손상을 치료하는 재생의료가 실용화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며, 올 봄부터 치료가 실시될 전망이다.

삿뽀로의대와 공동개발된 스테미락은 상처 후 31일이 채 지나지 않은 중증환자가 대상으로, 골수액을 채취하고 간엽계줄기세포를 채취·증식시킨 뒤 정맥에 주사한다. 줄기세포가 손상된 신경의 재생을 촉진함에 따라 지각과 운동기능을 회복시키기 때문에 재활 외 유효한 치료수단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승인에는 최대 7년을 기한으로 재활만 받은 환자와 회복정도를 비교해 유효성을 확인할 수 있다면 판매를 지속할 수 있다는 조건이 붙었다.

정우용 기자  yong1993@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이종열 2019-02-21 03:07:34

    척수마비입니다..줄기세포치료을..받고싶어요.   삭제

    • 최명종 2019-01-10 03:25:11

      척수손상으로 힘들게하루하루를 살아가는 모든이들에게 희망이자소망이될수있게 꼭 성공하시길기도합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