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수공, 물관리 일원화 효과 국민체감 주력일원화 대표 성과 창출-물 가치 창출 국민 삶의 질 제고-각종 물문제 해결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올해 국민이 물관리 일원화의 효과를 체감하도록 중점적으로 추진할 4가지 방향을 제시했다.

우선 국민이 체감하는 통합물관리 일원화 대표 성과를 창출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대청댐 등의 윗물 통합관리와 영주댐과 보현산댐 유역의 오염원 종합관리 시범사업을 본격 추진하여 하천 수질 및 생태를 실질적으로 개선하고, 스마트물관리와 대체수자원 확보를 통해 국민 물복지와 지역간 형평성을 높이는데 집중하기로 했다.

또 50년의 전문 물관리 역량을 활용하여 각종 물문제를 해결해 나가기로 했다.

홍수·가뭄 예경보 고도화 및 기존 시설간 연계를 통해 신규시설 건설 없이도 필요한 물을 확보하고 홍수로부터 국민을 안전하게 지키고, 각종 유해물질로부터 수돗물 안전성을 높이는 한편, 4대강 보와 하구둑에 대한 발전적 대안을 마련하여 하천 생태계의 자연성 회복에 힘쓰기로 했다.

또한 물의 가치를 창출하여 국민 삶의 질을 높여 나가기로 했다.

부산 에코델타시티 국가 스마트시티 시범사업과 안동 물순환도시가 물과 도시 융합의 선도사례로 자리매김 되도록 역량을 모으고, 물산업 플랫폼을 활용한 벤처 및 중소기업 지원을 확대하여 민간 일자리를 창출하고 혁신성장을 선도해 나간다는 것.

이와함께 공공성 중심의 혁신을 통해 국민의 공기업으로 거듭나는데 주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국민, 지자체, NGO와 소통하고 참여할 수 있는 채널을 더욱 확대하고, 서비스 중심으로 업무방식과 프로세스를 혁신하며, 청렴한 조직문화와 투명한 업무처리를 통해 대내외 신뢰도를 높이기로 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