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H+양지병원, ‘H+appy 트리’ 점등식 가져
에이치플러스(H+) 양지병원 김철수 이사장(가운데)이 간호사와 입원 중 환자와 함께 26일 트리 점등식을 가졌다.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에이치플러스(H+) 양지병원(병원장 김상일)이 환자와 직원들의 건강을 염원하는 마음으로 ‘H+appy 트리’ 를 병원 내 설치하고 크리스마스를 한 달여 앞둔 26일 점등식을 가졌다.

H+appy 트리는 입원 중인 환자는 물론 내원객과 의료진, 병원에 근무하는 모든 직원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기 위한 취지로 설치되었다. 이날 점등식에는 에이치플러스(H+) 양지병원 김철수 이사장과 간호사, 입원 중인 환자들이 함께 했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김철수 이사장은 “환자들의 건강과 쾌유를 기원하는 의미로 예년보다 빨리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했다” 며, “건강과 쾌유의 메시지를 담은 X-마스 트리가 많은 환자분들에게 회복이라는 크리스마스 선물로 이뤄지기를 바란다” 고 따뜻한 소망을 전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