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중앙대병원, ‘환자와 함께 한 50년 자축’ 새로운 도약 다짐개원 50주년 기념식 성료…사진전·음악회·바자회 등 다채로운 행사 실시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중앙대병원이 환자와 함께한 50년의 시간을 자축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중앙대학교의료원(원장 김성덕)은 지난 10일 중앙대병원 4층 송봉홀에서 ‘제 50주년 개원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박용현 중앙대 이사장, 김창수 총장을 비롯한 내·외빈과 병원 교직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50주년 기념 영상시청과 사사헌정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김성덕 의료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필동병원 개원부터 용산병원, 지금의 흑석동 중앙대병원까지 지난 50년은 내·외부의 어려운 환경에서도 교직원들의 단합으로 만들어온 중앙대병원의 역사였다”고 강조했다.

중앙대학교병원 개원 50주년 기념식

김 의료원장은 이어 “지금도 늘 환자중심의 최상의 진료를 위해 애쓰는 모든 교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새로운 도약을 위한 '중앙대학교 광명병원'의 성공적인 개원을 위해 교직원의 단합된 저력을 보여주길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기념식에서 건진센터의 장응실 차장을 비롯해 110명의 교직원이 영년근속상을 수상했으며, 정형외과 하용찬 교수와 피부과 김범준 교수가 우수논문상을, 정형외과 박용범 교수가 젊은 연구자상을, 피부과 김범준 교수가 학술기여상을 수상했다.

이 외에도 우수협력병원 표창, 우수부서 단체상, 개원 기념 공로상 및 고객만족 Best팀 등에 대한 시상도 진행됐다.

중앙대병원 개원 50주년 기념 사진전

한편, 중앙대병원은 개원 50주년을 맞이해 교직원을 대상으로 한 수기 공모전과 중앙대병원 공식 페이스북 이벤트 등을 진행했다. 

또한 병원 로비에 사진전을 게시해 환자들과 방문객들이 지난 50년간 중앙대병원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전시하고 있다.

중앙대병원은 이어 오는 12일 개원 50주년 기념 음악회를, 17일~19일에는 병원 정문 앞에서 사랑나눔 바자회 등을 개최해 50주년을 기념하는 다양한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