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분당제생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시작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분당제생병원(병원장 채병국)이 10월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에 나선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보호자나 개인 간병인이 상주하지 않고 전문 교육을 받은 간호인력이 24시간 입원 간호를 제공함으로써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간병비 부담을 낮추고 의료 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환자 중심의 의료 서비스이다.

분당제생병원의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은 우선 본관 8층 병동을 전담 병동으로 지정하고, 기준에 적합한 입원 환자는 81병동 내과(심장혈관내과, 소화기내과, 혈액종양내과)병동으로, 82병동은 외과(외과, 흉부외과, 정형외과)병동으로 제한 운영된다.

채병국 병원장은 “환자에게 보다 나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병상 규모를 줄여 시작하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가 내원객 모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며 점차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을 늘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