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의료단체
경북보건단체, 캄보디아에서 사랑의 인술 펼쳐3일간 총 3,320명 진료---돋보기 등 다양한 의료물품 지원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경상북도 보건단체 의료봉사단(단장 이우석)은 지난 7월 19일부터 24일까지 6일간, ‘사랑으로 전하는 마음, 건강한 캄보디아’라는 슬로건으로 캄보디아 프레아 비헤아르 주립의료원에서 총 3,320명의 환자에게 인술을 베풀고 돌아왔다.

이번 해외의료봉사단은 경상북도의사회, 치과의사회, 한의사회, 약사회, 간호사회 회원과 그 가족으로 이루어진 총 84명(의료진 41명, 약사 6명, 의료기사 3명 등)으로 구성됐다.

의료봉사단이 프레아 비헤아르 초등학교를 방문하여 초등학생 200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보건교육 및 건강검진 사업’을 진행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해외의료봉사는 내과, 외과, 마취통증의학과,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안과, 이비인후과, 비뇨의학과, 영상의학과, 치과, 한의과 등 11개 진료과목으로 구성되어 봉사활동을 펼쳤다.

금년에도 안동에 거주하는 캄보디아 출신 결혼이주여성 남유진(람쏙라운)씨가 경북의사회의 지원으로 동행하여 봉사단의 통역과 안내를 도왔고 봉사일정을 마친 후에는 프놈펜에 있는 친정 가족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봉사활동은 캄보디아 프레아 비헤아르주에 있는 프레아 비헤아르 주립의료원에서 진행되었으며, 이 지역에서는 유일한 병원으로 씨엠립에서 약 170km(버스로 3시간 30분) 떨어져 있는 의료환경이 매우 열악한 곳이다.

첫날 진료장소에 도착 시부터 수많은 환자들이 진료를 기다리고 있었으며, 기본 외래 진료를 비롯하여 위 내시경 검사 80건, 지방종 제거수술 5건, 초음파 검사 392건, 초음파 유도 흡입술 2건, 감돈포경수술 1건, 절개 배농술 4건, 신경차단술(TPI) 175건, 노인 환자 돋보기 처방, 영양제 처방, 발치 및 충치 치료, 임플란트 시술 1건, 침·뜸 시술 등을 시행하여 이틀간 총 3,320명(1일차 800명, 2일차 1,570명, 3일차 950명)을 진료하는 큰 성과를 거두었다.

◇3일간 총 3,320명 진료---다양한 의료물품도 지원

의료봉사단이 캄보디아 현지 주민 대상으로 진료 활동에 나서는 모습. 

특히 금년부터는 3일차 오전 진료를 추가로 실시하여 일반 진료는 물론 가정상비약 전달, 초등학생 방문 진료 등으로 더 많은 지역 주민들에게 의료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이와 별도로 노인들을 대상으로 1,000여 개의 돋보기를 처방하여 나누어 줌으로써 현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환자들에게는 각종 의약품 및 구충제, 영양제, 파스 등 110개 품목에 5,500만 원과 의료물품 50종 1,000만 원, 노인환자 돋보기 1,000개 300만 원 상당의 의료용품을 지급하였으며, 주립의료원 환자들의 쾌적한 환경과 시설 보완을 위해 에어컨 5대 300만 원, 치과용 콤프레셔 400만 원을 지원했다. 현지 주민들에게 상처용 밴드, 칫솔, 볼펜, 어린이 문구류 등 생활용품 1,000만 원 상당 을 전달했다.

◇캄보디아와 친선도모 및 문화교류

의료봉사 2일차 진료가 끝난 저녁 시간에는 프레아 비헤아르 주립의료원 의사들과 프놈펜대학 한국어과 통역 학생을 대상으로 한 우리나라 문화 소개와 캄보디아 문화 이해를 위한 문화교류 행사가 진행됐다.

채한수 기획이사는 강의를 통해 경상북도의 우수한 문화유산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의료관광을 홍보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프놈펜대학 학생들이 준비한 캄보디아 전통춤을 다 함께 배우는 시간을 가지며 모두가 한마음이 되는 즐거운 시간이 이어 졌다.

◇초등학생에 보건교육 및 시설보강 사업도 전개

의료봉사 3일차인 7월 22일에는 인근에 있는 프레아 비헤아르 초등학교를 방문하여 초등학생 200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보건교육 및 건강검진 사업’을 진행했다.

이날 학생들의 건강검진에서 이상 소견이 발견된 학생은 봉사 활동 진료소 현장으로 이송하여 치료를 받도록 조치를 하는 한편 개인위생을 위한 손 씻기, 올바른 의약품 복용, 양치질 교육과 실습으로 건강한 치아관리를 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색연필 200개, 어린이문구류 200개, 칫솔치약세트 200개를 전달했다.

주립의료원 환자들의 쾌적한 환경에서 진료가 가능하도록 5개 보건단체의 지원으로 에어컨 5대를 각 진료실에 설치하였으며, 치과의사회서는 치과 시설 보강을 위해 치과용 콤프레셔를 기증해 진료용 체어 4개가 동시에 진료가 가능해 지역 주민들의 진료에 큰 도움이 됐다.

◇의사회원 사회활동 후원금 등 큰 힘

한편 이 행사를 위해 의사회원들은 매월 사회공헌 활동을 위한 후원금을 내고 있으며, 의료 봉사 단원들은 개인 휴가를 반납은 물론 참가비는 전액 자부담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경상북도에서는 행정적 지원과 함께 7,000만 원을 지원하여 큰 도움을 주었다.

경상북도 보건단체(의사회·치과의사회·한의사회·간호사회·약사회)는 물론 안동 MBC(사장 임대근),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와 대구경북개원내과의사회(회장 정재군), 대구광역시의사회(회장 이성구),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신현수), 대한적십자사경북지사(회장 강보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구지원(지원장 이태선), 동원약품(회장 현수환), 닥터스영상의학과의원(원장 정태균), 경상북도간호조무사회(회장 이종잠), 데이팜 등 국내외 39개 제약회사, 필립스, GE초음파, 지멘스(시영메디칼) 등에서도 많은 후원을 해 주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