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3-챔버 수액제 제네릭 개발 엠지, 재정절감 효자노릇제네릭 제품 출시 후 11년간 454억원 절감 효과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영양수액 전문업체 엠지가 지난 2005년 정맥영양수액제인 3-Chamber Bag 제네릭 개발에 성공한 이래 현재까지 454억원의 재정절감 효과를 거두었다고 밝혀 관심을 끌고 있다.

오리지널3CB약제 평균보험최고가와 MG사 제너릭제제 평균약가차이에 따른 약제비절감액_2006년~2017년, IMS data

엠지는 지난 2005년 세계 최초 3대영양소를 한번에 투여할 수 있는 정맥영양수액제인 3-Chamber Bag 제네릭 개발에 성공한데 이어 2006년 보험급여 등재 이후 판매망을 확대하고 있다.

이 제품은 단순히 제네릭 의약품 의미를 넘어 보험재정에도 기여도가 높은 품목으로 평가받고 있다.

동일한 적응증을 갖고 있는 오리지널 3CB제제 상한금액 최고가 평균금액 대비 제너릭 출시로 인해 인하된 상한금액 차이를 산정할 경우 제품이 출시된 2006년부터 2017년까지 454억원에 달한다는 설명이다.

이 같은 재정절감 효과는 단순비교산출액이지만 그동안 이 부문에서 보험재정에 기여한 효과는 단일품목으로는 크다는 분석이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