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가습기살균제’ 대기오염과 건강 논의의 장 마련서울아산병원 환경보건센터 심포지엄 개최…유전자 변화 등 생체지표 연구 결과 발표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가습기살균제' 노출에 따른 생체지표들의 변화와 정신건강에 미친 영향들을 발표하며, 가습기살균제 연구에 대한 새로운 이슈들을 논의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서울아산병원 환경보건센터(센터장 홍수종)는 13일 병원 동관 소강당에서 ‘가습기살균제, 대기오염과 건강영향’이라는 주제로 제4회 서울아산병원 환경보건센터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정부, 학계, NGO,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등 약 2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심포지엄은 가습기살균제 노출에 의한 유전자 변화 등 생체지표를 찾기 위해 진행 중인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가습기살균제 피해자의 정신건강 현황에 대한 발표 및 논의가 이뤄졌다.

나아가 최근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 미세먼지에 의한 건강영향에 대한 주제를 발표하고 열띤 토론도 이어갔다.

특히 환경부 하미나 환경보건정책관과 생활환경정책실 안세창 과장이 직접 참여해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에 대한 건강모니터링 지원책에 대하여 함께 논의하고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을 위로했다.

홍수종 서울아산병원 환경보건센터장(소아일반과 교수)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대기오염과 폐, 기도질환에 대해서도 다양한 의견을 나눌 수 있어 뜻 깊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4년 개소한 서울아산병원 환경보건센터는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를 위한 건강 모니터링 및 판정, 유해화학물질에 대한 대국민 홍보 및 교육 등을 시행해 왔다.

또한 가습기살균제와 폐질환 및 폐 외 질환 등과의 연관성 규명을 위한 연구 활동도 같이 진행했으며, 2018년부터는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를 위한 건강 모니터링과 가습기살균제 건강피해 조사·연구 부분을 확대해 진행하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