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한독 ‘컬처렐’ 프로바이오틱스 세계 판매 1위2년 연속 세계 판매 1위 기념 환불 이벤트도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한독(회장 김영진)의 프리미엄 유산균 ‘컬처렐’이 2년 연속 프로바이오틱스 판매 세계 1위를달성하며 ‘세계 No.1 프로바이오틱스’의 입지를 굳혔다.

컬처렐

 헬스케어 컨설팅 그룹 니콜라스 홀에 따르면 컬처렐은 작년에 2016년 대비 11% 증가한 약 1억8000만달러(약 2070억원)의 매출을 기록, 2년 연속 세계서 가장 많이 판매된 프로바이오틱스로 선정됐다. 이는 세계 OTC 시장의 97% 이상을 차지하는 64개국의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이다.

 컬처렐은 최다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유해균억제, 장벽 기능 강화, 배변시간 감소, 장내환경 개선 등 장 건강 효능이 연구된 락토바실러스 람노서스GG 단일균주를 100% 사용한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성인용 컬처렐 다이제스티브 헬스는 100억마리, 어린이용 컬처렐 키즈패킷은 50억마리의 생유산균을 포함하고 있다. 특히 이중 알루미늄 개별 포장으로 실온보관이 가능해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유산균을 섭취할 수 있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한독은 컬처렐의 2년 연속 세계 판매 1위를 기념, 많은 소비자들이 컬처렐의 효과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100% 무료 환불 이벤트’도 실시하고 있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