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구미차병원, 고원진 교수 ‘젊은 연구자상’ 수상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고원진 차의과학대학교 구미차병원 교수(소화기내과, 사진)가 최근 일본 오이타현에서 열린 ‘제15회 헬리코박터학회 한·일 공동심포지엄’에서 젊은 연구자상을 수상했다.

고 교수는 ‘일반 내시경을 이용한 만성 위염과 헬리코박터균 감염의 진단’이란 주제로 우리나라 국가암검진에 포함돼 일반적으로 흔하게 시행하는 위내시경 검사를 통해 위암의 위험 인자들을 분석하는 새로운 분류법을 연구, 이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고 교수는 최신 내시경 장비들이 위 점막의 혈관상을 자세히 관찰하게 해준다는 장점을 이용해 염증으로 인한 혈관 변화를 분석함으로써 단순하면서도 정확한 진단법을 제시했고 실제 임상 연구 결과 90% 이상의 정확도를 나타냈다.

한편 고원진 교수는 대한 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 학술위원으로 헬리코박터균과 만성 위염에 대한 연구를 지속적으로 수행하고 있으며 다양한 국제학술대회에서 상을 받았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