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의료단체
대구광역시의사회 2018년도 춘계학술대회 성료7일, 흔하면서 쉽게 해결하기 힘든 질환 중심 강의 발표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대구광역시의사회(회장 이성구)가 지난 7일 대구EXCO에서 300여 명의 회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춘계학술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대구광역시 주최로 열린 2018대구 메디엑스포는 ‘100세 시대, 건강의 모든 것’이라는 주제로 5개 의료단체 및 120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대구시민 1만 여명이 관람하였으며, 대구광역시의사회는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하여 매년 대구 매디엑스포 행사에 참여해 오고 있다.

대구시의사회 춘계학술대회 전경.

대구광역시의사회서는 이번 메디엑스포 행사에 부스를 운영하여, 1·2차 의료기관 활성화를 위한 홍보와 문재인 케어 바로 알기, 건강한 삶을 위한 실천 수칙표, 해외의료봉사 활동 영상 등을 제작하여 참여한 시민들에게 홍보물 등을 배포했다.

이성구 회장은 개회 인사에서 “춘계학술대회에 참석해 주신 회원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이번 학술대회는 새로운 지식의 습득과 함께 일선 진료 현장에서 큰 도움을 주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이날 전체 2개의 세션에 A․B룸으로 나눠 진행된 학술세미나에선 내과적 질환의 최신 지견과 꼭 알아두어야 할 의학지식 등 다양한 주제가 발표됐다.

세션1 Room A에서는 정홍수 부회장이 좌장으로 △간기능 검사 제대로 이해하기=정우진 교수(계명의대 소화기내과) △만성 기침 어떻게 접근할까?=최은영 교수(영남의대 호흡기내과) △고혈압의 NEW 가이드라인=김재희 과장(대구파티마병원 순환기내과), Room B는 민복기 부회장이 좌장으로 △소변검사의 이해와 연관 질환 이해하기=정희연 교수(경북의대 신장내과) △반드시 숙지해야 할 성인예방접종 =허지안 교수(영남의대 감염내과) △갑상선 검사의 올바른 해석 및 치료=전언주 교수(대구가톨릭의대 내분비내과)의 강좌가 있었다.

이어 세션2 Room A에서는 이현아 부회장이 좌장으로 △치매와 건망증은 어떻게 다른가요?=권오대 교수(대구가톨릭의대 신경과) △개원가에서 흔히 접하는 안과 질환=김원제 교수(영남의대 안과) △어지럼증의 감별 질환과 치료=이형 교수(계명의대 신경과), Room B는 최창혁 부회장이 좌장으로 △폐경기 호르몬 치료 제대로 알자=구유진 교수(영남의대 산부인과) △개원가에서 흔히 보는 접촉성 피부염=장용현 교수(경북의대 피부과) △오십견의 완전 정복=조철현 교수(계명의대 정형외과)를 끝으로 모두 12명의 연자가 급변하는 진료현장에서 꼭 필요한 최신 지견을 발표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