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부산대학교병원, 카자흐스탄과 교류 확대현지 방문, 의료기술 세미나ㆍ진료설명회ㆍ무료진료 등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이균성 기자] 부산대학교병원(병원장 이창훈)은 지난 6일~8일 카자흐스탄의 알마티ㆍ악토베를 방문, 의료기술 세미나 및 진료설명회를 개최했다.

알마티 종양치료 세미나에서 강태우 교수(앞줄 정면 왼쪽) 강의 장면

이번 행사는 '2018 지역특화의료기술 및 유치기반 강화사업'의 일환으로 한국의 우수한 종양치료기술과 의료서비스를 홍보하고 지역 의료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첫 일정으로 알마티 방사선종양학연구소에서 '부산대병원-카자흐스탄 종양 치료기술 교류 세미나'를 열었다.

하홍구 교수(비뇨의학과)와 강태우 교수(암센터 유방암클리닉)는 현지 의료진을 대상으로 비뇨기계 종양치료의 최신지견, 유방암 진단과 수술의 최신동향 등을 강의했다. 이와 함께 수술참관, 회진참여 및 원거리 환자간 원격진료 자문, 무료진료 설명회 등도 가졌다.

이어 방문단은 악토베 메디컬센터와 알마티 방사선종양연구소 등 2개 기관에서 진료설명회를 개최했다. 이후에는 현지에서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정형외과, 비뇨의학과, 유방외과 환자들을 무료진료했다.

부산대학교병원은 이번 방문을 계기로 악토베 메디컬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카자흐스탄과 지속적인 교류 확대를 추진한다.

또한 알마티 보건관리국, AYALA자선재단 등과의 보건의료협력 양해각서 수행 이외에도 앞으로 진행될 사후관리센터 개소, 나눔의료, 해외 의료진 연수사업 등을 통해 한국의 선진의료기술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이균성 기자  gs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균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