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안동병원 입원치료 중 영면환자 합동추도제 개최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안동병원이 개원 36주년을 맞아 합동 추도제를 개최했다.

추도제는 최선을 다한 입원치료에도 안타깝게 돌아가신 고인의 넋을 기리고 유가족을 위로하는 행사로 안동병원은 개원기념일에 맞춰 매년 개최하고 있다.

5월16일 병원 컨벤션홀 임시추도식장에서 열린 합동추도제는 임직원과 유가족 300여명이 참석했다.

국화로 장식된 추모제단에는 지난한해동안 영면한 고인의 위패를 모셨고 병원경영진이 조사(弔辭)를 낭독하고 의료진의 추모 헌화를 시작으로 유가족이 함께 분향하며 고인으로 그리고 추모했다.

강보영 안동병원 이사장은 “진료와 간호에 최선을 다하였으나 끝까지 생명을 구하지 못한 아쉬움으로 입원치료 중 고인이 되신 영령을 추모하고, 1천5백여명 임직원이 최고수준의 의료품질과 서비스로 소중한 생명을 든든하게 지켜내겠다”고 다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