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척추학술지 ‘뉴로스파인’ 창간
학회지 표지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회장 송근성, 부산의대)가 최근 국제 학술지 ‘뉴로스파인(Neurospine)’ 창간호를 발행했다.

앞서 척추신경외과학회는 지난 2004년부터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지(Korean journal of spine)’를 발행해왔다.

14년 동안 매년 40여 편의 우수한 국내외 연구자의 주요 연구논문을 게재했으며 미국의학도서관(PubMed)에도 등재됐다.

이 같은 경험이 기반이 돼 전 세계적 척추신경외과 분야의 학문적 성취가 높아지면서 지난해부터 일본과 대만 척추신경외과학회에서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 학술지를 뿌리로 공동학술지 발간을 공식적으로 요청해온 것.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는 주변국의 요청을 받아들여 올해부터 대한척추신경외과학회지를 한국과 일본, 대만 척추신경외과 공식학술지로 확대하고 재구성해 ‘뉴로스파인’으로 재창간하기에 이르렀다.

‘뉴로스파인’은 척추신경외과 영역의 대표 학술지로 척추와 척수 수술에서부터 기초 신경과학을 아우르는 다양한 주제를 다루고 있어 주목된다.

하윤 뉴로스파인 편집장(연세의대)은 “아시아 지역 척추전문의들의 공식학술지인 뉴로스파인을 대한민국 신경외과에서 주도하고 운영하는 것은 어려움 속에서 발전시켜온 한국 척추신경외과의 탁월한 임상능력과 학문적 성취를 주요 아시아의 선진국에서 인정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 편집장은 이어 “대한민국의 척추신경외과가 아시아의 척추연구를 선도하고 타 대륙과의 학술적 교류를 주도해 척추 분야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리더 역할을 더욱더 충실히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