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개원가
내과계, “방사선사 초음파 검사 허용 반대”‘초음파, 엑스선 등 정지 영상 달리 질병 유무 판단 진단 과정 포함’ 주장

[의학신문·일간보사=김현기 기자] 내과계 의사들이 방사선사에게 초음파 검사를 허용하는 것은 의료계의 근간을 흔드는 것으로 절대 반대한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초음파 검사는 단순한 영상을 얻는 검사가 아니라 진단의 영역이므로 명백히 의사가 수행하는 것이 당연하다는 이유에서다.

 

 대한개원내과의사회와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최근 “방사선사의 초음파 검사 시행을 절대 반대한다”며 “방사선사협회의 무리한 주장이 허용된다면 의협과 공조하여 대정부 투쟁에 나설 것”이라고 경고했다.

 지난 3월 13일 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의 후속조치로써 오는 4월 1일부터 상복부 초음파 보험 적용 범위를 전면 확대하는 고시 개정안을 행정 예고했다.

 하지만 상복부 초음파 검사의 급여는 의사가 직접 시행한 경우로 국한한 고시에 대한방사선사협회가 “방사선사를 배제한 개정안을 반대한다”는 입장을 표명한 것.

 방사선사협회는 “국가에서 추진하고 있는 일자리 창출은 고사하고 4만여명에 달하는 방사선사들의 일자리를 위협, 박탈하는 정책을 추진을 도저히 이해할 수도 없다”고 밝혔다.

 이에 개원내과의사회와 임상초음파학회는 “이러한 방사선협회의 주장이 국민의 건강권을 침해하는 위험한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이들 단체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는 기본적으로 의료기사법으로 방사선사는 ‘방사선 등의 취급 또는 검사 및 방사선 등 관련 기기의 취급 또는 관리한다’고 정해져 있다.

 이들 단체는 “초음파의 경우 정지된 영상을 저장해 추후 의사가 판독하는 단순엑스선 검사와 컴퓨터단층촬영과 달리 실시간으로 변하는 영상을 검사자가 확인하면서 질병의 유무를 판단하는 진단의 과정임에도 불구하고 방사선사가 진료의 영역까지 담당하겠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판단했다.

 심지어 40세 이상 전 국민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는 간초음파검사의 경우에도 법률로 ‘반드시 의사가 실시하고, 반드시 실시한 의사가 판독해야 함’이라고 규정하고 있으며, 복지부 또한 유권해석을 통해 ‘초음파 검사의 경우 의사가 직접 시행해야한다’고 정의하고 있다는 게 이들 단체의 주장이다.

 이들 단체는 “만에 하나 발생할 수 있는 오진에 대해 방사선사는 그 책임을 감당할 수 없을 것”이라며 “마치 ‘방사선사가 의사 없이 단독 초음파 진단행위가 가능하다’라는 방사선사협회의 주장은 국민건강을 볼모로 삼은 직역이기주의”라고 재차 지적했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84
전체보기
  • 초음파 2018-04-05 16:45:28

    하는짓들이 너무 웃겨서 한마디 더 적습니다
    지금 부랴부랴 내과닥터들 초음파 속성 교육하고있죠?
    제약회사에서 방사선사 초음파사가 가르치는 교육하고 배우고있죠? 촬영보조나 하던 방사선사한테 왜 배우나요? 영상의한테 배워야하는거 아닌가요? 그 교육이 단순히 초음파 기계작동법 교육이 아닐텐데요?   삭제

    • 초음파 2018-04-05 16:41:23

      이거봐라!의사들이 얼마나 이기적인 집단인지 잘보여준다 방사선사들 고용해서 의사 오더아래 초음파검사한지가 수십년의 역사가 있습니다 이제서야 급여화 한다니까 안된다고요? 방사선사 배제하고서 의사 단독으로 검사하다가 수가 올릴 생각이겠죠 지금 수많은 초음파사들이 종합병원 로컬할것없이 의사들이 채용해서 검사하고있습니다 같은 의사라면 최소한의 양심과 연대의식을 느끼고 행동하세요   삭제

      • 정병임 2018-03-26 17:01:34

        그렇게 의사들이 잘하는 초음파 겅사를 그럼
        의사들이 직접하지 무슨 이유로 아직까지 보험도 안되는 검사를 방사선사들을 고용해서 했답니까
        의사가 신입니까 모든걸 다잘하게 의사는 실수로
        오진을 해도 자기가 맞다면서 우겨되고
        그런의사들이 비일비재 합니다
        그러니까 환자들이 이병원 저병원 전전하는거 아닙니까
        의료사고 난것도 여러건 봣습니다
        왜 주사도 직접놓으시지요
        엠알 씨티등등 모든 검사도 직접 하시구요
        의사 공화국이 되겠군요
        대한민국이 아닌
        수십년간 해온일을 전문성이 떨어진다니 웃기네요   삭제

        • 국민 2018-03-26 16:27:41

          말도 안돼요~~십수년간 해온 일인데 전문성이 떨어진다구요.???우리 병원은 원장님만 초음파 검사 가능하시고 페이닥터들은 하나도 모르는데 하루 해보더니 두손두발 다들었구요....제가 먼저 이상소견 잡아내도 원장님 못 찾으시네요.....이런대도 의사들만 더 우월하다는건 어불성설입니다   삭제

          • 사랑열쇠 2018-03-26 14:45:17

            마음이 아프네요~
            실제로 현재 임상에서 일하고 있는 곳이 내과 개원의원인대요.
            많은 내과원장님들이 초음파하는 방사선사들을 믿도 지도하에초음파 검사를 하고 있었는대
            다른과도 아니고 내과개원의들께서 반대하신 속상하고 서글프네요.
            그러면 우리는 그동안 무슨일을 했덩일까요   삭제

            • 어불성설? 2018-03-26 11:35:23

              의사지도하에 할수있다는 부분은 그럼왜있는거죠?? 진단영역을 침범하는게 어불성설이라구요?
              여태까지 30년동안 해왓던일들은 그럼 다불법이었다는건가요??   삭제

              • .w 2018-03-25 23:11:06

                이제 바꾼다고 얘기하는거는 그동안 수십년간 방사선사가 해왔던거 아닌가? 근데 왜 방사선사가 하면 의료계를 뒤흔든다는식으로 기자가 작성한건가요?   삭제

                • 대한국민 2018-03-25 19:16:45

                  현재 수많은 kmi를 비롯한 수많은 검진센타에서 초음파검사 거의가 초음파사들이 하고 있으며 영상의학과를 제외한 많은 의사들이 초음파사에게 배웁니다..20년넘게 초음파사들이 해온 초음파검사를 이제와서 의사들만하겠다니..말이안되지요.
                  독도가 일본땅이라고 주장하는 일본인들과 뭐가 다릅니까?!   삭제

                  • 대한국민 2018-03-25 19:09:55

                    비전리방사선인 초음파검사 방사선사가 의사지도하에 하게끔 의료기사법에 명시되 있습니다..대학병원에서 심장초음파.산부인과초음파 간호사 .임삼병리사도 할수있게끔 불법을 양산한건 의사 본인들입니다..   삭제

                    • 국민 2018-03-25 19:08:02

                      방사선사들의 입장은 문재인케어 찬성!!!!!! 허나 방사선사 배제항목만 철회!! 이것입니다 ㅠㅠ 저희는 국가고시를 보고 자경증을 취득한 보건복지부가 인정한 방사선사로서 초음파검사가 가능하다고 보건복지부가 인정한 의료기사입니다 의사가 초음파해여만 의료급여을 지급한다는 항목은 없어져야 마땅합니다!!   삭제

                      8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