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세브란스, 차세대 로봇수술 선도 이어간다큐렉소와 업무협약 체결…다양한 의료로봇 연구개발 도입 지속 협력 예정
윤도흠 연세의료원장와 이재준 큐렉소 대표(사진 왼쪽부터)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연세의료원이 차세대 수술 로봇 연구개발 선도를 지속한다.

연세의료원과 의료로봇 전문기업 큐렉소는 최근 차세대 로봇수술분야 선도를 목적으로 한 상호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협약식은 윤도흠 연세의료원장과 이재준 큐렉소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신경외과 및 재활의학과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의료로봇의 연구개발 및 도입에 지속해서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윤도흠 의료원장은 “의료로봇 전문기업인 큐렉소와 국내 로봇수술 분야를 이끌고 있는 세브란스가 힘을 합쳐 환자에게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는 좋은 제품이 개발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큐렉소 이재준 대표 또한 “사용자가 원하고 환자가 만족하는 제품이 개발되어야 경쟁력을 가진다”며 “국내 최고의 의료진을 보유한 세브란스와의 협약으로 더욱 매력적인 제품이 개발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세브란스병원은 지난 2005년 국내 최초로 로봇수술기를 도입한 이래 약 1만 9천예에 달하는 로봇수술을 시행했으며 세계적인 로봇 수술기 운용 경험 및 연구성과를 바탕으로 국내 로봇 수술 발전을 위해 다방면에 걸친 협력을 추진해 온 바 있다.

큐렉소는 지난해 말 짐머바이오메트 아시아와 호주, 일본지역에 인공관절수술로봇을 독점 판매하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관련 인허가를 취득하는 등 본격적인 판매를 위한 준비 중이다. 

또한 현대중공업에서 인수한 하지재활로봇과 관련, 세계최초 상지 재활로봇 제조판매사인 캐나다 바이오닉社와 제품 교차판매 협약도 체결했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