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전남, 노인 결핵 10만 명 전수검진 추진지난해 전국 최초 실시해 2만 4천 명 검진 결과 예방효과 커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전라남도는 지난해 전국 최초로 실시한 노인 결핵 전수검진사업이 검진결과 예방효과가 커 올해는 10만 명으로 확대한다고 20일 밝혔다.

노인 결핵 전수검진은 숨어있는 환자 발견과 효과적 결핵관리사업을 위해 2020년까지 4년 동안 65세 이상 인구에 대해 실시할 계획으로, 대한결핵협회와 업무협약을 통해 지난해부터 시작했다.

첫 해인 지난해 2만 4천 명을 검진했고, 유증상자 225명 가운데 2차 검사를 통해 결핵 양성자 16명을 발견해 등록․치료토록 하고 기타질환 의심환자 5천65명에게도 병원 재검진을 권고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7만 6천 명 늘어난다. 대상 인원, 검사 일정 등 세부 사항은 시군과 사전 협의해 정했으며 검사 당일 이동검진차량이 마을 경로당이나 복지회관 등을 직접 찾아가 현장 검진을 한다.

또한 올해는 흉부 엑스선검사와 거동 불능자, 검사 기피자 등을 위해 결핵균 검사를 추가하고 판독 횟수도 2회로 늘려 검사의 신뢰도를 높이기로 했다.

문동식 보건복지국장은 “결핵은 언제나 발생할 수 있는 질병이므로, 예방교육과 지속적 홍보를 통해 결핵 없는 건강한 사회가 되도록 계속 노력하겠다”며 “보건복지 분야 주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일선 창구에서 ‘웃으면서 친절하게 인사하기’ 운동을 적극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