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국제약품, 최우수MR에 대형자동차 지급우수 MR엔 금뱃지 등 포상…목표달성 동기 부여 차원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국제약품(대표 남태훈·안재만)은 지난 한해 가장 우수한 영업사원을 선정, 대형자동차를 지급하는 등 우수MR에 대한 포상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국제약품 안재만 대표(왼쪽)가 최우수 영업사원으로 선정된 조용성 선임과장(중부지점)에 표창장 및 중형 자동차 포상후 축하 악수를 나누고 있다.

국제약품은 목표달성에 대한 동기 부여 및 성과 보상 차원에서 EMR(최우수 영업사원), CMR(우수 영업사원) 등을 선정, 시상하고 있다.

CMR은 전 MR중 매출성장, 매출이익, 신규 거래선 개척 등을 평가해 선정하고, CMR에 5회 연속 선정된 최고의 영업사원이 EMR 이다. EMR에게는 표창장과 더불어 대형자동차가 부상으로 주어지고 5년동안의 일체의 유지비가 제공된다. 매기 선정된 CMR에게는 표창장 및 금뱃지가 수여된다. 지난 2014년도 영업 우수자부터 적용해 올해로 세 번째 수상자가 배출됐다.

국제약품의 이 같은 우수사원 표창제도는 남태훈 대표의 ‘사람 중심’ 경영철학에서 출발했다. 임직원의 경쟁력이 곧 회사의 경쟁력이라는 믿음아래 성과관리제도, 교육투자와 핵심인재 보상관리 등 제도를 도입했다.

국제약품은 목표달성에 대한 보상으로 KJPS(국제약품 이익분배제도)를 제약업계 최초로 도입해 임직원에게 이익금 일부를 성과금으로 지급하기도 했다.

남태훈 대표는 “임직원 누구든지 달성한 성과에 대한 제대로 된 보상을 받을 수 있는 기업 문화를 만들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