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강남세브란스, 기초생활수급자 주거 환경 개선 앞장노후된 노부부 집안 시설 점검 및 교체…지역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 적극 지원 할 것

[의학신문·일간보사=정윤식 기자]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역삼 2동 주민센터, 청운교회, 태화종합사회복지관, 강남구자원봉사센터와 함께 기초생활수급자 노부부에게 최근 특별한 설 선물을 전달했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이 찾은 노부부는 오강환(80세), 김인순 씨(77세) 부부다. 

이 부부는 기초생활수급비로 근근이 생활하고 있으며 난방도 잘 되지 않은 반지하 집에서 추운 겨울을 힘들게 보내고 있는 상황. 

보수 공사 전(사진 위쪽)과 보수 공사 후(사진 아래) 비교.

소리를 거의 듣지 못하는 오강환 씨는 거동이 불편해 누운 상태로 지내기 때문에 집안을 제대로 돌볼 수 없으며 오래된 집 천창과 벽에서 새는 물 때문에 생기는 곰팡이와 전기 시설 등 집안 여기저기가 문제였던 것.

봉사단은 지난 10일부터 곰팡이가 생긴 벽지를 떼어내고 벽 보수 작업 후 장판과 벽지를 새것으로 교체했으며 누수로 인해 전기시설에 문제가 생겼을 수도 있어 안전점검 및 환풍기, 전등 등 노후 시설도 교체했다.
 
공사가 끝난 후 김인순 씨는 “집이 환해지니까 생기가 돌고 더 따뜻해진 느낌”이라면서 “추운 날씨에도 이렇게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고 항상 다른 사람들을 도우며 살겠다”고 말했다.

강남세브란스병원 시설팀 공배선 파트장은 “전등이 너무 낡아 어르신들이 생활하기 불편했을 것 같다”면서 “더 따뜻하고 밝은 곳에서 지내도록 도와줄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지역사회기관과 연계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부분을 찾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