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루트로닉, 기미 개선 레이저 ‘피코플러스’ 임상 공유유저스 미팅 성료…황해령 대표 “피코플러스, 자사 나노초 넘어 멀티 플랫폼 장비로 진화”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루트로닉(대표 황해령)은 최근 서울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피코플러스(PICOPLUS) 유저스미팅’을 열어 최근 출시한 피코플러스 듀얼포커스닷(Dual Focused Dots) 핸드피스와 제품을 활용한 임상 결과를 중점적으로 다뤘다고 22일 밝혔다.

루트로닉, 피코플러스 유저 미팅 행사 전경

듀얼포커스닷 핸드피스는 레이저를 미세하게 분할해 조사하는 애플리케이션으로 마이크로미터(μm) 단위로 스팟 사이즈를 조절할 수 있다.

이날 행사는 피코플러스를 경험한 전문의들이 피부과 전문의를 대상으로 임상 경험을 공유한 자리였다.

황해령 대표는 “피코플러스는 단순히 기존 루트로닉 나노초 레이저의 업그레이드 모델이 아니다. 피코초와 나노초 두가지 시술 모드가 가능한 멀티 플랫폼 장비로 이제 피코초 레이저 구매를 고민할 시기는 지났다”고 강조했다.

발표에서는 ▲이근수 우태하한승경피부과 원장의 ‘피코플러스 일상 사용 경험(PICOPLUS: My comment for routine practice)’ ▲박일중 더피부과 원장의 ‘피코플러스 사용 파라미터’ ▲이세원 연세리앤피부과 원장의 ‘라셈드프로(LASEMD PRO)의 임상 활용’ 등의 강의가 마련됐다.

또한 패널로 참가한 최원우 웰스피부과 원장 박종민 젤피부과 원장은 ▲피코플러스를 활용한 시술 케이스 ▲임상 파라미터 및 치료 노하우 등의 유익한 정보를 공유했다. 행사에 참석한 피부과 전문의 60여명은 피코플러스의 기미개선 적응증을 비롯한 임상효과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회사 관계자는 “피코플러스 사용 고객이 증가해 소규모로 진행했던 유저 미팅을 확대했다”며 “앞으로도 전문의를 대상으로 한 정보 교류 목적의 모임을 꾸준히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