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뷰웍스, 美 의료용 디텍터 배급사 메드링크 인수현지 엑스레이 아날로그 필름, 디지털 기기 업그레이드 교체 박차…점유율 확대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의료 및 특수 영상 솔루션 전문기업 뷰웍스(대표 김후식)는 미국의 주요 의료용 엑스레이 디텍터 배급사인 메드링크(Medlink Imaging)를 인수했다고 11일 밝혔다. 

뷰웍스는 메드링크사 인수를 계기로 미국의 인체용 디지털 엑스레이 디텍터 시장 점유율을 한층 공고히 다질 계획이다. 

창립 24년을 맞은 메드링크는 미국 시장에서 인체용 엑스레이 필름, CR 및 DR을 판매하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주요 배급사이다. 메드링크는 미국 전역에 400여 개의 배급망을 갖추고 있다. 

뷰웍스는 메드링크의 탄탄한 미국 시장 판매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뷰웍스 브랜드로서 기존의 레트로핏(retrofit) 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참고로 레트로핏은 기존 엑스레이 아날로그 필름을 디지털 기기로 업그레이드 교체하는 사업을 말한다. 

이번 인수로 뷰웍스는 디지털 엑스레이 디텍터의 개발과 생산은 물론 미국에서 직접 판매망까지 갖춤으로써 브랜드 입지를 한 차원 높이고 미국 시장 지배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후식 대표는 “미국은 전세계 디지털 엑스레이 디텍터 시장 중 가장 큰 규모를 형성하고 있는 중요한 시장”이라며 “이번 인수를 계기로 미국에서의 기존 사업을 강화하면서 홈케어(Homecare) 엑스선 시장과 카이로프랙터(Chiropractor)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뷰웍스는 국내외 의료기기 및 산업용 카메라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며, 2015년 매출액 934억원을 기록한데 이어 2016년에는 1,173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한바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