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배준석 청담 우리들병원장 SCI급 연구논문 발표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청담 우리들병원 배준석 병원장이 노년층의 건강을 위협하는 '척추후만증', 즉 꼬부랑 허리를 최소침습적으로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치료한 임상연구 논문을 신경외과학 분야의 저명한 SCI급 국제학술지 ‘JNS(Journal of Neurosurgery; Spine)’에 최근 발표했다.

논문을 발표한 배준석 병원장은 "척추후만증은 환자들이 대부분 고령이고 수술 성적이 좋지 않아 적절한 치료를 받기 어려웠다."라며, "지금은 환자의 건강 상태와 질환의 정도에 따른 다양한 최소침습적인 유합술이 개발되었다. 그 동안 적극적인 치료를 포기했던 환자들도 부담이 적고 회복이 빠른 수술로 꼬부랑 허리를 바로 펼 수 있다."라고 말했다.

논문에 따르면 2003년부터 2013년까지 척추교정수술을 받은 221명의 성인 측만증 및 후만증 환자들을 2년 이상 추적 관찰한 결과, 모든 환자들이 의미 있는 개선을 보였다.

배준석 병원장은 "최소침습적 유합술은 큰 수술이 불가능한 노년층 환자들이 합병증의 위험으로부터 안전하게 후만증을 치료하고 건강하게 노년을 보낼 수 있는 효과적인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