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화이자, ALS 유전자 치료제 개발 제휴

상가모 쎄러퓨틱스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화이자가 상가모 쎄러퓨틱스(Sangamo Therapeutics)와 함께 근위축측삭경화증(ALS) 유전자 치료제를 개발하기로 제휴를 체결했다.

 이 유전자 치료제는 또한 유전성 ALS의 1/3와 연관된 유전자 변이로 인한 뇌 장애도 치료하기 위한 것이다.

 이에 따라 상가모는 화이자로부터 선금 1200만달러와 마일스톤 지불로 1억5000만달러를 받을 수 있다.

 한편, 미국 최초의 유전자 치료제인 유전 실명질환 치료제 럭스터나(Luxturna, voretigene neparvovec-rzyl)는 정가가 85만달러로 설정됐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