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스트라이커, 사무실 이전…새 기업문화 도입 예고‘Activity Based Working’ 사무실 모든 좌석과 회의 공간, 편의와 개성 따라 선택 및 활용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한국스트라이커(대표이사 장재영)는 최근 삼성동 아셈타워로 사무실을 이전했다.

한국스트라이커 사무실 전경 모습

이번 이전은 단순한 공간의 변화를 넘어, 한국스트라이커의 새로운 기업문화의 도입을 예고하고 있어 더욱 주목된다.

아셈타워 6층에 마련된 한국스트라이커의 새로운 사무실에는 대표이사를 포함한 모든 직원들에게 지정된 좌석이나 개인 사무실이 없다.

사무실 내 모든 좌석과 회의 공간을 직원들의 편의와 개성에 따라 선택하고 활용할 수 있게 했으며, 부서간의 원활한 소통과 이에 따른 시너지 창출이 가능하도록 구성하여 자율적인 업무환경과 소통하는 조직문화를 조성하는데 중점을 뒀다.

또한 고객들에게 스트라이커의 제품을 직접 보여주고 시연할 수 있는 전시 공간 및 고객과 함께 할 수 있는 교육 공간을 확장한 점도 눈에 띈다.

장재영 대표는 “이번 사무실 이전은 직원들이 스스로 업무에 대한 자율성을 바탕으로 자신이 원하는 사무 환경을 선택할 수 있는 권리를 주는 Activity Based Working이라는 새로운 업무 방식을 시도해 본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고 전했다.

그는 “이러한 변화를 계기로 우리 스트라이커 직원들이 일상 속에서의 행복과 즐거움을 더하고, 고객과 함께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