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복지부
의·정 실무협의체 논의 본격 시작향후 운영방안 등 내용 논의…다음주에 차기 회의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 관련 의료계와의 실무협의체 논의를 19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 실무협의체 논의에는 의협 비대위는 조원일 부위원장 등 6명, 복지부는 이기일 보건의료정책관 등 5명이 참석하였다.

 이번 논의에서는 주로 실무협의체 운영 방향에 대해 의견이 오갔으며 그 결과, 상호 협의체 구성원을 정해 구체성을 갖고 속도감 있게 논의하기로 하였다.

 한편, 이번에 발생한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사건이 시사하듯이 환자 안전은 국민 전체가 공유하는 가치인만큼, 의료계와 정부는 환자 안전·건강을 최우선으로 건보 보장성 강화대책 논의를 진행해나가기로 하였다.

 실무협의체 차기 회의는 다음주 중 있을 예정이다. 

 복지부 관계자는 “실무협의체를 통해 의료계와 정부 간 상호 요구사항을 공유하고, 진정성을 바탕으로 조정해나가겠다”면서 “이번 실무협의체가 상호 신뢰 회복의 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