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약사·약국 약사단체
안전상비약 저지 궐기대회 12월 17일 개최대한약사회, 편의점 판매약 확대 저지 투쟁 돌입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대한약사회가 정부의 편의점 판매약 품목 확대 움직임을 저지하기 위해 12월 7일 궐기대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대한약사회(회장 조찬휘)는 6일 오후 긴급 시·도 지부장 회의를 개최하고, 편의점 판매약 품목 확대를 저지하기 위한 투쟁위원회를 조직하기로 했다. 투쟁위원회 위원장은 조찬휘 회장이, 실행위원장에는 김종환 서울지부장과 최광훈 경기지부장이 선임됐다.

회의에 앞서 조찬휘 회장은 “그동안 편의점 판매약 품목 확대 저지를 위한 다양한 활동에 역량을 집중해 왔다”며 “정부의 의지가 바뀌지 않는한 지금은 모든 회원이 힘을 모아 강력한 대응에 나서야 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공공심야약국, 의원·약국 당번제 등 국민건강권을 지키기 위한 근본적인 해결책은 무시하고 오로지 편의점에서 판매할 수 있는 의약품을 확대하는데 초점을 맞춘 정책방향은 바로잡아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전국 임원 궐기대회와 함께 지부별 릴레이 결의대회를 개최해 판매처에 대한 안전대책이 전무한 편의점 판매약의 관리실태를 알리고, 부작용 우려 등 편의점 판매약 품목 확대의 문제점을 국민에게 적극적으로 홍보하기로 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