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건보공단
건강검진 수검률, 작년대비 소폭 증가건보공단, ‘2016년 건강검진통계연보’ 발간
수검률, ‘일반검진 77.7%, 생애전환기검진 79.3%, 암검진 49.2% 순

[의학신문·일간보사=황병우] 건강검진 수검률이 2011년부터 2016년까지 전반적인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은 21일 2016년 건강보험 대상자 기준 건강검진종별 수검 및 판정현황, 문진, 검사성적 등 건강검진 주요지표를 수록한 ‘2016년 건강검진통계연보’를 발간해 이같이 밝혔다. 

건보공단에 따르면 2016년도 수검률은 △일반건강검진 77.7% △생애전환기건강진단(40세, 66세 대상) 79.3% △암검진 49.2% △영유아건강검진 71.9%로 나타났다.

최근 5년간 건강검진종별 수검률을 비교해 볼 때 일반건강검진은 2011년 72.6%에서 2016년 77.7%로 5.1%p 증가했으며 생애전환기건강진단과 영유아 건강검진은 각각 8.6%p, 18.1%p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일반검진의 지역별 수검현황을 보면 △울산(82.5%) △광주(81.6%) △충북(80.4%)순으로 상위 3개 지역이며 △충남(77.3%) △서울(75.1%) △제주(73.2%) 지역은 하위 3개 지역으로 집계됐다. 

1차 일반건강검진의 종합판정 비율은 △정상A 7.4% △정상B(경계) 34.6% △질환의심 37.2% △유질환자 20.8%의 분포를 보였고 20대 이하는 정상판정비율(정상A, 정상B)이 75%로 나타났지만 70대 이상은 질환을 가지고 있는 사람(유질환자)이 약 57%를 기록했다.

2016년 일반건강검진 1차 판정 비율은 2011년에 비해 정상(A+B) 7.4%p 감소했고 질환의심 1.7%p, 유질환자 5.7%p 증가한 모습이었다. 

연령별 일반건강검진(1차) 종합판정 구성 비율 비교

이와 같은 결과는 인구고령화에 따른 고령층 검진대상자가 늘어난 것으로 해석된다는 게 건보공단의 의견이다.

2차 검진대상 전체 수검인원은 55만 8천명이며 그중에 21만 3천명이 당뇨병 검사를 34만 5천명이 고혈압 검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5대 암 전체 수검률은 49.2%이며 5대 암 종별로 보면 2011년 대비 위암은 12.1%p 간암 19.4%p, 유방암 11.5%p, 자궁경부암은 8.5%p 각각 증가했다.

한편, 이번에 발표된 2016년 건강검진통계연보는 ‘건보공단 홈페이지→정보공개→통계자료실 →건강검진통계연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황병우 기자  tuai@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