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셀바스, 리투스서비스와 양팔혈압계 공급 계약연간 1,000대 보급 사업 실시, 자원봉사자 양팔 혈압 정기 측정 통해 질병 예방 앞장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셀바스헬스케어(대표 유병탁)는 지난 6일 사회복지 자원봉사자 멤버십카드 운영사인 리투스서비스(대표 정영기)와 실버케어 지원사업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리투스서비스 정영기 대표(좌)와 셀바스 헬스케어 유병탁 대표(우)가 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리투스서비스는 지난 5월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자동제세동기(AED) 지원사업을 시작했으며, 실버케어 지원 1차 사업으로 사회복지 자원봉사자 개인과 단체를 위한 양팔혈압계(아큐닉 BP850) 보급 사업을 실시한다. 셀바스 헬스케어는 연간 1,000대를 공급해 자원봉사자들의 혈압을 정기적으로 측정하고, 질병 예방에 힘쓸 예정이다.

양팔혈압계 보급은 사회복지 자원봉사자들은 물론 기반시설을 이용하는 전 국민의 건강관리에 목표를 둔 사업이다. 혈압 측정은 사전에 건강상태를 체크함으로써, 혈관 이상으로 발생할 수 있는 질병을 미리 대비하는 근본적인 예방책으로 평가받고 있다.

양팔 혈압의 차이를 관리해 혈관질환의 조기 발견 및 예방이 가능하다는 다수의 논문 결과들이 나오면서 양팔 혈압 차이는 매우 중요한 임상지표로 각광받고 있다.

셀바스헬스케어 유병탁 대표는 “전 세계 사망원인 1위로 심혈관 질환이 거론되는 만큼, 혈압 측정은 혈관질환의 조기 발견 수단이자 효과적인 예방책이라 할 수 있다”며 “자원봉사자들의 건강을 위한 사업에 동참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제품 품질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리투스서비스 정영기 대표는 “전국 13,000여개의 인증기관에서 활동 중인 780만 자원봉사자들의 건강을 위해 이번 지원사업 계약을 체결했다”며 “앞으로도 셀바스 헬스케어와 함께 전 국민의 건강을 위한 국가적인 서비스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