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약사·약국 약사단체
광주광역시약사회 ‘회원전용 공간 마련했다’개관식과 현판제막식 개최 - 기부자 명단 새긴 현황판도 걸어

광주광역시약사회는 약사회관 1층에 회원들을 위한 전용 공간을 마련하고 지난 21일 개관식을 가졌다.

광주광역시약사회 회원전용 공간 개관식

회원 전용 공간은 약사회 전용 공간의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회원들의 불편을 해소하려는 정현철 회장의 공약 사항으로 지난 6월 말 약사회관 1층에 대한 임대차 계약 만료 후에 리모델링을 통해 마련되었다.

회원 전용 공간에 대한 회원들의 뜨거운 관심은 후원금으로 이어졌고, 후원하는 회원의 뜻을 기리고자 약사회는 기부자 명단을 새긴 현황판을 약사회관 입구에 걸었다.

회원 전용 공간은 앞으로 월별세미나, 동호회 모임, 다양한 강의 등 회원들의 복지 공간으로 활용 될 예정이다.

이날 개관식은 경과보고, 축사, 기념 케이크 커팅 등이 진행되었고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현판 제막식으로 광주광역시약사회는 회원 공모를 통해 1층 회원 전용 공간에 동인실(同人室)이라는 이름을 붙여주었다.

정현철 회장은 "동인실의 어원이 된 동인은 주역 64괘의 하나로 집 문 밖을 나서는 일에 대한 괘이고, 사사로운 일이 아닌 공적인 일을 도모하는데 길한 괘이며, 내부의 일이 아니라 외부의 일을 여러 사람이 마음을 모아 협력하여 성공하는 괘의 이름이라며, 하늘 아래 태양이 비추듯 어깨동무를 하고 어려움을 해결하고 나아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동인실은 회원들과 함께 행복한 동행을 바라는 광주광역시약사회의 마음도 잘 나타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개관식 이후 여약사회(회장 윤정미)가 준비한 행복 나눔 자선다과회에서도 축배 제의가 이어졌다.

여약사회는 손수 마련한 음식으로 개관식에 참석한 손님들을 대접하고, 다과회를 통해 얻은 수익금 전액은 사회공헌기금 마련에 사용하는 나눔의 정신으로 약사회관 개관식에 빛을 더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경진, 송기석, 최경환 국회의원과 이은방 광주시의회 의장, 김종환 서울특별시약사회장, 최기영 전라남도약사회장, 권태옥 경상북도약사회장, 강원호 제주도약사회장 등이 참석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신격호 2017-10-25 17:36:27

    '정치약사회'로 불리던 한국 약사회. 갑질용 '동인'은 옷로비당했던 한국인 핏줄들을
    윤간할 뻔. '밀양'을 칸영화제로. 한국유학생을 죽여달라고 했던 인애복지관 차선미동인. "말하면 다쳐~"협박하면서 벙어리 흉내내라며. 농아복지회에 세금을 쏟아 오치주공 105동 103호. 1004호. 413호. 박세라.1015호 조승호. 416호 김무서 117호 심형래(오치성당). 218호 정종의. 814호. 606호. 104동 1511호 김영숙. 201동 1210호 주숙자.103- 1107, 803호 김태우를 입주시켜 소문내라는 미션을 시킴   삭제

    • 권지용 2017-10-25 17:10:28

      약사회? 썩지않게 하는 방부제로 포르말린읊넣어지은 약으로 떼부자된 약국들에게 윤정미씨는 전화했다. 물론 인애복지원 지시였다는 풍문쇼르류본 후라 정확히 기억한다.
      뷰티온우리약국. 하나로오치약국. 대한약국. 현대약국. 코끼리약국. 뉴욕약국. 정문약국.
      제일약국. 상무약국. 대성약국. 백제약국.
      등등. 차선미가 키워서 옷로비당했던 한국인 출신 약사를 따시키라는 지시도 함께였었다는데.
      이미 김영삼때부터 노골화 되었던 영국계 미군들의 문화정치적 꼼수에 해당한다는. 나꼼수의 분석에 따르면. 김경진. 제주약사회장도 다문화인의고충이해   삭제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