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간호
‘간호사 이미지 개선 간호대학생이 나서요!’간협 소속 KNA 대학생 충북지역 활동가, 이미지 개선 캠페인 진행…수익금 전액 기부 실천도

간호 대학생들이 직접 간호사 이미지 개선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대한간호협회 소속 KNA 대학생 충북지역 활동가들은 최근 충북 청주시 성안길 소나무길 프리마켓에서 ‘간호사 이미지 개선을 위한 캠페인’을 전개했다.

간호사 이미지 개선 캠페인을 펼치고 있는 간호협회 소속 KNA 대학생 충북지역 활동가.

이날 참가한 KNA 대학생 충북지역 활동가 8명은 △간호사에게 한마디 △시민 참여 벼룩시장 운영 △간호법 제정 서명 운동 △영화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추천 백만인 서명 운동 등을 진행했다.

또한 시민 의식 알아보기 등의 프로그램에서는 ‘의료인을 찾아라!’ 등의 퀴즈를 통해 잘못 알려진 의료인에 대한 상식을 바르게 알리는 활동도 펼쳐졌다.

특히 간호사에게 한마디 프로그램에 참여한 시민들은 ‘아플 때 옆에서 간호해 줘서 감사하다’, ‘간호사 선생님들 항상 아픈 사람들의 건강을 위해 힘써줘서 고맙다’, ‘힘들겠지만 많이많이 힘내라’등의 응원 글을 남겼다. 

행사를 준비한 김민아 KNA 대학생 활동가 충북지연 단장(26세, 청주대 간호학과 3년)은 “이번 활동을 통해 간호 현장에서 국민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선배 간호사분들을 알리는 밑거름이 됐으면 한다”면서 “이날 벼룩시장을 통해 마련된 수익금도 적은 금액이지만 좋은 곳에 쓰이게 돼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실제 이날 벼룩시장에서 마련된 수익금 전액은 희귀병 근이영양증을 앓고 있는 환우들의 모임인 ‘근이영양환우회 청년디딤돌’에 기부될 예정이다.

한편, 대한간호협회 소속인 KNA 대학생 활동가는 보건의료정책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온·오프라인 모니터링 및 정책 개선 활동 등 간호사 이미지 제고를 위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전국 간호대학생 400여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난 2016년부터 운영됐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