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개원가
개인 의사회원, 의협회관 신축기금 1억원 기부최종욱 원장, “회관신축 적극 추진” 당부…신축기금 모금 탄력 전망

 

관악이비인후과 최종욱 원장(전 대한의사협회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이 의협회관 신축 기금으로 최근 1억 원을 기부했다.

최종욱 원장

이는 그동안 모인 의협회관 신축 기금 중 개인으로는 가장 큰 기부액에 해당된다. 앞서 의료정책연구소 이용민 소장도 개인으로 50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이같이 큰 금액이 기부됨에 따라 앞으로 회관 신축기금 모금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의협 측은 기대하고 있는 상황이다. 의협에 따르면 현재까지 약정된 금액은 총 11억34만원이다.

 최종욱 원장은 “과거 의협 회무에 참여하면서 13만 의사들의 위상이라고 할 수 있는 의사회관 신축에 관심을 갖게 됐다”며 “회관이 성공적으로 신축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에 의협 추무진 회장은 “최종욱 원장의 1억 원 기부에 너무 감사드린다”며 “기부해 주신 금액은 회관을 신축하는 일에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언급했다.

 김숙희 기금관리분과위원회 위원장도 “이번 거액의 기부가 기폭제가 돼 회관 신축기금 마련에 회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로 이어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 원장은 고려의대 졸업한 이비인후과 전문의로서 고대안산병원장, 의협 중앙선거관리위원장 등을 역임, 현재 서울 관악구 봉천동에 관악이비인후과의원을 운영 중이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